자유게시판
안철수. 급성간염걸릴까
 철수친구영희_
 2012-08-08 15:04:35  |   조회: 4210
첨부파일 : -
안철수원장님 정말 건강하십니까?

- 우리는 우리의 멘토를 정치권에서 지켜야할 권리가 있다,


최근 안철수를 『간철수』라 부르는 사람이 늘어나고 있다. (간을 보고 있다고…)

그저께는 『아이젠하워 방식(?)』으로 출마선언을 9월말께 한다더니 금주 들어 안철수, 문재인 지지율이 혼전을 보이고 어저께는 8월말에 한다고 한다. 그의 멘토라 자처한 문국현도 그저께는 더 못 참겠는지 『8월 중에는 국민에게 보여줘야 한다.』는 의무가 있다고 말했다. 사람들 중 그를 간철수라 부르는 사람이 늘어나고 있고 정치인 중에는 TV에 나와 그렇게 부르는 사람까지 나타났다.

그가 간철수라 불리 우는 이유는 ‘간을 보고 있다는 것’ 뿐 아니라, 『간』에 관한 많은 이야기가 있다.

그는 간염 보유 유명인으로 유명한데, 이들은 그가 B형 간염이라고 한다. 또 다른 그의 지지자들은 그가 88년 이후 7년간 하루 4시간만 자면서 의사와 백신개발을 병행하며 너무 고생해 간염에 걸려 두 번이나 죽을 고비를 넘겼다고 말한다. (88년~95년)

또 다른 자기 계발서 중 하나는 안철수가 98년 연구소 자리 잡는 일(한참 커 갈 때다)과 미국 유학생활을 병행하느라 무리한 나머지 급성 간염으로 입원했다고 한다.(96년~98년)

(1998년 1월 14일) 한 일간지는 그가 지난 연말 한 달간 급성 간염 입원, 현재 집 요양 중, 2월 말 완쾌예정이라 보도. 이때 그는 누워서 회의했다는 유명한 일화가 있다. 또 2002년 4월께 한 경제지는 그가 건강이 악화되어 2개월간 요양한다고 보도했다.

또 얼마 전 한 시사주간지는 그가 서울의대 재학시절 과음으로 건강이 악화되어 급성간염으로 쓰러졌고 두 번째 입원 때는 3개월간 병실에 입원했다고 보도했다(82년~88년)

개인적으로 어릴 적부터 멘토로서 안철수 원장을 존경해왔던 필자로서는 위와 같은 글들을 보면서 걱정이 앞선다. 공기업에서 근무해서 아는 사실이지만, 웬만한 단체장만 돼도 거의 초인적으로 일해야 한다. 앉아서는 수만 가지, 뛰면서는 수백 가지를 고민하고 판단하고 결정해야 하는 자리다. 하루에 수십 건을 결제하고 주재해야 하는 자리다. 사건마다 문 걸어 잠그고 들어앉아 며칠 혹은 몇 달씩 공부하고서 결정할 수도 없다.

간염으로 수사 받지 못한 것이 사실이라면, 그리고 한 가지 일에 2시간이상 집중하기가 힘들다는 것이 사실이라면, 그 힘든 대선유세나 전쟁터나 다름없는 정치판에서 대통령직 수행을 어떻게 할 건가? 누워서 할 건가?

그의 건강상태 여부는 출마여부나 그의 자질검증에 먼저 고려되어야하는 중요한 사안이다.

정치적인 이유로 안철수원장을 호도하거나, 힘들게 하여 그를 잃을까 심히 두렵다. 그리고 그에 따른 2030들의 기대와 희망에 찬물을 끼얹는 사태가 발생할까봐 대한민국의 국민이자 청년으로서 심히 걱정된다.
2012-08-08 15:04:35
58.141.191.24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직한 우파_ 2012-08-24 19:46:28 183.xxx.xxx.26
안철수씨가 학업과 사업을 병행하느라 급성 간염에 걸렸고 집중적으로 투병 후 완치됐다는 기사들을 본 기억이 생생합니다.
의사로서 간염에 걸렸던 그가 술을 일체 안 한다는데, 룸싸롱에 가서 술을 마셨느니 어쩌구 하는 음해를 해대니......참 기가 막힙니다. 얼마나 털 게 없길래, 그렇게 멀쩡한 사람을 음해까지 하는 건지......깨끗한 안철수씨가 대선에 나오면 참 좋겠습니다. 그러면 나는 박마귀할멈 안 찍고 안철수씨 찍으려고요.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32695
22 中 지능형 전기차·태양광 융합기술력 한국 초특급 가속 추월…TV·휴대폰·반도체도 추월!!!HOT 국제특보_ - 2012-09-04 3346
21 북한, 모 인터넷신문사 조준사격 협박!HOT 데일리대한민국_ - 2012-09-04 3386
20 "삼성전자"라는 대기업의 횡포HOT 강은경_ - 2012-09-04 3337
19 민족의 수치 부끄러운 한.일강제병합 국치일 잊지말아야HOT 정병기_ - 2012-08-30 3345
18 인생에 필요한 11명의 친구들...HOT 친구야_ - 2012-08-28 3668
17 박근혜 국민대통합 행보 연이어... DJ인사도 ‘함께’HOT 빙그레_ - 2012-08-27 3559
16 박근혜 2030 (트위터) 여론 변화하나?HOT 빙그레_ - 2012-08-27 3655
15 ● 박근혜 ‘컨벤션 효과’ 나타나다.HOT 빙그레_ - 2012-08-27 3710
14 민주당은 정권교체 생각있나? 박근혜때리기, 박근혜흠집내기에만 급급한 민주당.HOT 빙그레_ - 2012-08-27 3850
13 입자의 운동량과 위치를 동시에 정확하게 측정할 수 있다(하나님의 전능을 의미함)HOT 크리스천(내일 주일)_ - 2012-08-25 3833
12 국회의원사기관련증거동아건설거래정지11년수조안준800억차떼기 (1)HOT asdf_ - 2012-08-25 3632
11 종북세력 척결위한 국보법 강화해야지 않나HOT action01_ - 2012-08-23 3665
10 ****박근혜의 ‘리더쉽’, 참모진의 ‘덧셈의 정치’HOT 빙그레_ - 2012-08-17 3859
9 박 대통령은 박근혜를 어떻게 교육했을까? (1)HOT 촌장_ - 2012-08-17 3908
8 이 나라가 어디로 가는지HOT 정발산_ - 2012-08-14 3757
7 中 지능형 전기차·태양광 기술력 한국 초특급 가속 추월…TV·휴대폰·반도체도 추월!!!HOT 국제특보_ - 2012-08-12 3752
6 아인슈타인은 만년에 특수상대론이 신기루라고 고백했다.HOT 크리스천의 이름으로_ - 2012-08-11 3775
5 “개인회생” 및 “파산”에 대한 무료상담 안내 (1)HOT 김남윤_ - 2012-08-10 3727
4 안철수. 급성간염걸릴까 (1)HOT 철수친구영희_ - 2012-08-08 4210
3 우리나라 치안이 위험하다!HOT 카카오_ - 2012-08-07 3774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