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아인슈타인의 빛을 뒤쫓는 사고실험과 특수상대론은 틀렸다. 2009년에 발견했음(아인슈타인은 만년에 특수상대론이 틀렸다고 고백했음)
 무명의 크리스천 충성_
 2019-10-12 11:53:39  |   조회: 288
첨부파일 : -

인류의 현대물리학(과학)이 한 단계이상 도약했다고 생각합니다. 빛보다 빠른 물질인 타키온이 존재하게 되었으므로 광속도의 장벽을 넘어서 인류가 다른 태양계로 이주할 수 있게 되었다고 생각합니다. 영화<로스트 인 스페이스>가 생각나네요. 제2의 지구를 찾으려고 한 SF영화였죠.

참고로 저는 한국창조과학회와 교진추에 적을 두지 않은 생물학(BRIC,브릭 사이트,브릭으로 검색을 해서 들어가면 됨)에 관심이 있는 아마추어 물리학자(크리스천)입니다. 시립도서관과 대학도서관등등에서 현대물리학을 10년이상 독학해서 이론물리학 논문 10 여편과 수학논문 1편(논문 제목: 데카르트 좌표계를 적용한 60도의 3등분 작도에 관하여)을 완성했고 일본의 교토대학교 유카와 이론물리연구소에 1998년쯤에 물리학 논문 2편(일본어로 번역)을 국제우편으로 보낸 적이 있습니다. 회신은 없었으나 반송되지 않은 것으로 봐서 긍정적인 반응을 했다고 추측합니다.

비행접시(UFO)는 빛의 속도(c)보다 빨리 움직일 수 있다고 합니다. 빛보다 빠른 물질(타키온)은 없다고 주장했던 특수상대론이 틀렸으므로 비행접시는 이론적으로 가능해졌습니다.

특수상대론에 관한 책<사고(思考)뭉치 아인슈타인 빛을 뒤쫓다>(송은영 지음, 도서출판: 에피소드, 일반상대론에 관한 송은영의 책도 있음,책<사고뭉치 아인슈타인 엘리베이터를 타다>)

특수상대론에 관한 책<사고뭉치 아인슈타인 빛을 뒤쫓다>에서......
"나는 하늘로 날아오르고 있다. 드넓은 우주 공간이 나타난다. 저기 빛이 보인다. 빛을 따라간다. 속도를 높인다. 빛과의 거리가 좁혀진다. 곧 따라잡을 것 같다. 마침내 나와 빛의 속도가 같아졌다.

그 순간...... 그 순간 세상은 어떻게 보일까?"

이때 빛의 속도로 움직이는 아인슈타인이 가진 거울로 자신을 보면 처음엔 보일 것이라고 생각했으나 보이지 않을 것이라고 아인슈타인이 생각했다고 하죠.

그러나 아인슈타인의 사고실험에서 아인슈타인이 생각하지 못한 것이 있는데 특수상대론에 의하면 질량을 가진 물체는 빛의 속도로 움직이지 못하므로 아인슈타인은 빛을 뒤쫓아서 빛의 속도와 같아질 수 없습니다.(2009년에 발견했음)

예전에 특수상대론이 문제가 있다는 책을 쓴 분들과 논문을 쓴 분들이 이곳 대학물리학(서울대학 물리학부) 교수와 다른 대학물리학 교수와 논의를 했지만 받아 들여지지 않았다고 하죠.

ex,예를 들면)
책<기초과학의 반란>

저자명: 김진흥
출처(출판사): 과학과 사상
문서유형: 단행본
발행일: 1994년

아인슈타인은 만년에 특수상대론의 개념이 하나도 맞지 않는다면서 신기루라고 고백했는데 시립도서관(도서관의 책분류 총류000,0번대에 있었음)에 있는 책에 나왔습니다. 광속도가 불변이라는 특수상대론은 틀렸지만 빛의 속도(c)가 변한다는 일반상대론은 수정할 필요가 있습니다. 일반상대론의 장방정식에 나오는 c^4을 광속도 가변(가감)의 원리를 적용해서 수정해야 합니다. 일반상대론의 장방정식에서 c + v 와 c - v가 들어갈 필요가 있는 것이죠. c + v가 가능하므로 빛의 속도(c)보다 더 빠른 타키온이 존재할 수 있게 되었죠. 몇 년전에 돌아가신 조경철 박사님이 타키온 파동이 발견되기를 바랬는데 책<초광속 입자 타키온> (미래를 보는 입자를 찾아서)을 번역한 적이 있었죠. 조경철 박사님이 옮긴이의 말에서 타키온 입자가 발견된다면 쌍수를 들어 환영할 것이라고 말했죠.

-무명의 크리스천의 충성

2019-10-12 11:53:39
125.61.100.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35408
3097 친딸이 받은 장학금은 조국 뇌물!!! VS 남의 집 딸이 받은 승마지원이 朴대통령 뇌물???HOT 초병_ - 2019-12-31 376
3096 [내년총선] 경천동지할 엄청난 충격발언 !!HOT 펌글_ - 2019-12-25 505
3095 김성태가 징역 4년 구형을 받았다고?HOT 땡초_ - 2019-12-22 486
3094 윤석열 총장은 중간 브리핑 하시요HOT 브리핑_ - 2019-12-19 613
3093 미친 음주운전자를 끌어내려야 나라가 산다HOT 땡초_ - 2019-12-13 642
3092 보수야당 전원사퇴 만이 정답일듯HOT 중도의시각_ - 2019-12-10 540
3091 가로세로연구소, 김용호--연예인 사생활 폭로 중단하라 (1)HOT 펌_ - 2019-12-05 1134
3090 [이재명] 뜨거운감자 - 엄청난 충격뉴스 !!HOT 펌글_ - 2019-12-01 1567
3089 [이재명-경기도] 엄청난 충격뉴스 !!HOT 펌글_ - 2019-11-30 637
3088 [민주당] 대거탈당 - 위장신당, 창당할지도HOT 펌글_ - 2019-11-29 468
3087 5000미터 인공산(山) 건설은 해저터널보다 10배 쉽다HOT 山山山_ - 2019-11-21 417
3086 (지만원) 조선과 일본-한,일 월드컵도 비교되어야HOT 일본과한국_ - 2019-11-21 359
3085 [차기대선] 윤석열-이재명 이야기HOT 소식지펌글_ - 2019-11-21 499
3084 가덕도 신공항-부울경, 발등의 불 '신공항'HOT 내일신문발췌_ - 2019-11-21 443
3083 짧지만 좋은 글HOT 손기정_ - 2019-11-20 384
3082 [생활문화] 5가지 엄청난 충격발언 !!HOT 펌글_ - 2019-11-18 350
3081 세월호 유가족, 미필적 고의 살인죄로 박근혜 대통령 고소? 그럼, "얘들아, 고맙다."는 무슨 죄인가?HOT 초병_ - 2019-11-15 514
3080 RE 강원도 산불. 문재앙 5시간 뭐했노?HOT 마자 그래_ - 2019-11-29 419
3079 사랑은 짐을 덜어준다.HOT 사랑_ - 2019-11-05 478
3078 술은 안할 수만 있다면 안하는게 좋습니다HOT 안상태_ - 2019-11-04 588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