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김영삼과 김대중.....뭔가 내막이 있었나 ?
 마인드_
 2019-07-06 22:38:40  |   조회: 647
첨부파일 : -

김영삼과 김대중.....뭔가 내막이 있었나 ?


김영삼 말기때 왜 이회창과 이인제가 분열된것 입니까 ?
오래전 일이라 기억이 잘 나지도 않지만 정확한 분석에 한계가 있습니다.

여하튼 이인제와 이회창이 분열되지만 않았다면 김대중은 50여만표 차이로
당선 되지는 못했을것 입니다.

김대중은 무려 50여년 만에 야당의 대통령 또는 좌파의 대통령이 당선된 것인데
그당시 김대중 탄생이 없었다면 지금까지도 한국에서는 좌파정권이 들어서지
못하고 있을지도 모를일 입니다,

김대중때 최초로 전자개표기가 도입된것 같은데 노무현은 전자개표기 결과
40여만표 차이로 당선이 되었습니다.

노무현 당선 당시. 전자개표기 문제로 말도 많고 탈도 많아서 재검표를 실시
 했으나 노무현 당선에는 이상이 없는것으로 확인이 되긴 했지만
 그러나 껄쩍 지근하게 생각하는 국민들은 상당수 있었던것 같습니다.

노무현 당선이후. 투표함 보관이나 투표함 관리에 얼마나 정확하고 투명한
 것인지 모든 국민들이 믿고 신뢰할수 있는 장치가 과연 어떤것인지
 잘 모르겠다는 국민들도 적지 않았던것 같습니다.

매번 투표때 마다 투개표 과정에서 비록 정확한 근거가 있는것은 아니지만 희안하고
 괴상한 현상들에 대해서 인터넷에 제보하는 네티즌들이 많은데
 이미 지난 투표함은 과연 어떻게 보존 관리 되는지 매우 궁금하기도 합니다.


 김대중 당선이후. 한국은 언론을 비롯 주요 국가기관은 좌파성향들이 대거
 점유하게 되었는데 그러한 영향들로 인해서 노무현 당선에 매우 유리하게 작용
 되었다고 볼수도 있을것 같으며 또는 강성노조 활성화가 본격화 된것 같습니다.

그런식으로 좌경화된 한국을 이명박과 박근혜는 그냥 방치하는 바람에
 아니 오히려 어떤부분 더욱더 좌경화 시킨 바람에 박근혜 탄핵이나
 오늘날 문재인 당선에도 많은 영향이 되었다고도 볼수가 있을것 같습니다.

언젠가 김동길 교수님 유튜브 동영상을 보니까 정확한 내용은 잘 모르겠는데
 대충 알기로. 김영삼은 김대중에게 혹시 퇴임후를 보장해 주는 식으로 뭔가
 내막이 있었던것은 아닌가. 라는 식으로 의혹적인 분석을 하는것 같았는데

김영삼의 경우. 과거 87년도에 노태우 당선때. 양김 분열로 인한 패배를
 뼈저리게 경험해본 당사자이기 때문에 분열의 효과와 분열의 치명상에 대해서
 누구보다도 잘 알것 같기도 합니다.

그러한 김영삼이 왜 이인제와 이회창이 분열될수 밖에 없는 환경을 만들어
 놓았는지 이해가 가질 않습니다.

또한 김영삼은 재임당시 전두환 노태우 두명의 전직 대통령을 구속시킨 일이
 있었지요. 김영삼 이전만 하더래도 한국에서 감히 전직 대통령을 구속 시킨다는
 것은 전국민들의 공감대에서 매우 상상하기 어려울 정도 였었지요.

또한 김영삼은 특히 아이엠에프로 인한 심각한 문제들도 많았기 때문에 퇴임후를
 많이 걱정했을것 같은데 그러나 김영삼으로선 다행히도 김대중이 너그럽게
 대해준 측면이 많이 있지 않았나 생각이 되기도 합니다.

일단 김대중 정권에서 김영삼은 안전하게 보낼수 있었으니 말입니다.

2019-07-06 22:38:40
115.88.109.1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35474
3057 쟁종결. 바라(x) 바래(o) 바라다(o) 바래다(x) 국립국어원이 틀림HOT 심비안_ - 2019-10-12 582
3056 예수 그리스도를 믿고 천국에 가기를 바래요!!! (^^)HOT 책<다니엘 임팩트>(크리스천)_ - 2019-10-12 403
3055 논문<하위헌스(호이겐스)의 진자를 이용한 운동에너지식 E=mv^2의 증명에 관하여>(노벨 물리학상에 도전했지만 내려놓음, 책<내려놓음>과 책<더 내려놓음>이 있음) (1)HOT 크리스천의 이름으로_ - 2019-10-12 507
3054 책<교과서속 진화론 바로잡기>에서 아미노산을 생성했던 밀러의 실험은 틀렸다.(진화설은 틀렸다.)HOT 크리스천(내일 주일)_ - 2019-10-12 402
3053 헤켈의 발생 반복설이 조작되었으므로 생물 교과서에서 삭제를 해야 한다.(교황이 진화설을 인정한 것을 철회해야 함)HOT 다니엘12장3절(끝 장)_ - 2019-10-12 367
3052 윤회설에 의문,사람들이 죽고나서 소,돼지,닭등등으로 태어나면 사람들이 잡아 먹는다. 죄를 짓게 되므로 불자들은 육식을 하면 안된다.HOT 뉴턴 2세(크리스천 물리학자)_ - 2019-10-12 406
3051 요한 계시록 17장과 18장에 나오는 짐승(적그리스도666) 위에 탄 여자(음녀)는 바티칸(로마 카톨릭)을 의미하는가?HOT 빌립(장로교)_ - 2019-10-12 327
3050 아인슈타인의 빛을 뒤쫓는 사고실험과 특수상대론은 틀렸다. 2009년에 발견했음(아인슈타인은 만년에 특수상대론이 틀렸다고 고백했음)HOT 무명의 크리스천 충성_ - 2019-10-12 290
3049 아인슈타인은 만년에 특수상대론이 틀렸다고 고백(특수상대론은 신기루라고 고백)했다.HOT 크리스천(오늘 주일)_ - 2019-10-06 345
3048 지금의 대한민국 상황 = 1989년 팝송 "Woman in chains"HOT 초병_ - 2019-09-29 570
3047 가을 태풍 조심하세요HOT 배진성_ - 2019-09-28 510
3046 이재명은 절호의 기회를 놓쳤나 ?HOT 돋보기_ - 2019-09-19 657
3045 전라도를 위하여 ~~~ (1)HOT 돋보기_ - 2019-09-19 727
3044 5.18 전두환 비석 밟기, 태종 이방원 계모 강씨 무덤돌 밟기, 주술적 저주 행위! (1)HOT 초병_ - 2019-09-16 1137
3043 유튜버 500만 구독자 500만명 시대가 열린다 (1)HOT 펌글_ - 2019-09-14 687
3042 조국은 집에 PC가 없을 만큼 가난해서, 서울대 PC를 집으로 가지고 갔단 말이냐??? (1)HOT 초병_ - 2019-09-07 937
3041 오늘의 명언HOT 민희_ - 2019-09-06 876
3040 자유한국당 중심의 보수대통합 추진한다고? (2)HOT 지키자 보수_ - 2019-08-26 7894
3039 제발부탁이니 ARS후원 추가해주세요HOT ssd_ - 2019-08-26 501
3038 [문재인] 박근혜 석방하시요HOT 펌글_ - 2019-08-26 575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