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이재명의 용인술, 1가지 실패사례
 관중석관전평_
 2019-05-12 16:03:23  |   조회: 347
첨부파일 : -

아래글은 좌,우를 떠나서 여,야를 떠나서 정치게임을 바라볼때 그냥 평범한 소시민 입장에서 또는 구경꾼의 입장에서 심심풀이로 재미삼아 관중석에서 관전평을 올려보는것 뿐입니다.


이재명의 용인술, 1가지 실패사례


이재명 경기지사는 차기대선에서 당선권에 들어갈수 있는 유력 대선후보로 거론되는 경우가 많은것 같습니다.

이재명 경기지사가 개혁적이면서도 꼼꼼하고 야무지게 일 잘한다는 평가도 많은것 같습니다. 그와같은 평가에 대해서 대체적으로 공감하는 편 입니다.

만일 이재명 지사가 대통령이 된다면 87년이후 직선제 대통령들 중에서는 가장 많은 변화를 이룰 대통령으로 보여지기도 합니다.

그런데 과거 이재명 지사가 성남시장을 할때 1가지 용인술 실패사례에 대해서 그냥 재미삼아 한번 짚어 본다면, 물론 그다지 크고 중요한 문제가 아닐수도 있겠지만---------

프로축구 성남구단 감독에 박종환을 선임했고, 프로구단 사장에는 신문선을 선임했는데, 박종환이 감독일 경우, 신문선이 사장으로 오는 경우는 별로 좋은 궁합이 아닐수도 있다는것 입니다. 당시 박종환 신문선 체재는 출범후 초장에 곧바로 붕괴 된적이 있습니다.

박종환과 신문선은 둘다 카리스마가 많고, 기가쎄고, 인기도 많고, 지명도도 높고, 개성이 강하기 때문에 그렬경우 박종환이 아래 의미인 감독이고, 신문선이 위의 의미인 사장의 체재는 부딧칠 가능성이 크며 붕괴 가능성이 아주 많은 궁합일수도 있다는것 입니다.

굳이 박종환 신문선 체제를 고집한다면, 그렇다면 신문선이 아래 의미인 감독이 되고, 박종환이 위의 의미인 사장이 되었더라면 그런 경우는 궁합이 안정적일수도 있을것 입니다.

박종환이 카리스마 지도력 나이 경력 인기도 지명도 같은것에서 신문선 보다는 위로 볼수가 있기 때문에 그런 경우 박종환이 아래가 되고 신문선이 위가 되는 궁합은 좋지가 않다는것 입니다.

신문선은 해박한 축구지식과 교수직의 경험이 있을만큼 축구단 사장정도의 행정능력 업무능력 같은것을 충분히 갖추었다고 볼수는 있으나, 그러나 박종환 감독일때, 신문선 사장은 궁합이 좋지가 않기 때문에

당시 박종환 감독을 미리 선임했을 경우라면, 박종환과 잘 어울릴수 있는 좋은 궁합의 사장은, 일반 평범한 스타일의 참신한 온순한 참모형 스타일의 사장을 선임했더라면 더 좋은 궁합이 되었을것 같다는것 입니다.

이재명 지사가 앞으로 더 큰 정치를 할것으로 기대가 되는데, 나라의 큰 지도자가 될려면 무당,역술가,풍수가, 같은 사람들을 너무 우습게 봐서는 안될것이며, 그들의 조언 등을 많이 참고 할수가 있다면 좋을것 같습니다.

이재명 지사 뿐만이 아니라 큰 정치를 하겠다는 사람들은 자기들 스스로가 역술이니 풍수니 하는 분야에도 많은 공부가 있다면 좋을것 같으며, 그러한 분야에 공부가 안되었거나 부족하다면 그렇다면 결코 무당,역술가,풍수가 등을 무시해서는 안될것이며 그들의 조언 같은것을 참고할수 있어야 된다는것 입니다.  

 

 

 

2019-05-12 16:03:23
210.92.165.2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31784
3302 아인슈타인의 빛을 뒤쫓는 사고실험과 특수상대론은 틀렸다. 2009년에 발견했음(아인슈타인은 만년에 특수상대론이 틀렸다고 고백했음) (6)HOT 무명의 크리스천의 충성_ - 2019-06-09 6199
3301 윤회설에 의문,사람들이 죽고나서 소,돼지,닭등등으로 태어나면 사람들이 잡아 먹는다. 죄를 짓게 되므로 불자들은 육식을 하면 안된다.HOT 뉴턴 2세(크리스천 물리학자)_ - 2019-06-09 412
3300 요한 계시록 17장과 18장에 나오는 짐승(적그리스도666) 위에 탄 여자(음녀)는 바티칸(로마 카톨릭)을 의미하는가?HOT 빌립(장로교)_ - 2019-06-09 400
3299 마지막편 (제 3편) 북한과 (중공) 중국과의 관계 (1)HOT 김경찬_ - 2019-06-07 501
3298 (제 2편) 북한과 (중공) 중국과의 관계HOT 김경찬_ - 2019-06-07 376
3297 북한과 (중공) 중국과의 관계 (1)HOT 김경찬_ - 2019-06-07 428
3296 김정은 문재인 추종 종빨들에게HOT 땡초_ - 2019-06-04 541
3295 <외교 기밀 누설>이 아니라, <외교 쪽팔림의 누설> 아닌가? (1)HOT 초병_ - 2019-05-29 654
3294 자두 살구 복숭아 사과HOT 김미현_ - 2019-05-29 656
3293 여기는 소통하는곳인가요 할말하는곳인가요 (1)HOT 코리아_ - 2019-05-28 685
3292 양옆에 광고때문에 좋다 (1)HOT 이러지_ - 2019-05-28 747
3291 요강과 꿀통 (1)HOT 땡초_ - 2019-05-27 4007
3290 [노동조합-국민연금] 전면 폐지하라 (1)HOT 펌글_ - 2019-05-26 498
3289 대한애국당 집회를 보고 (1)HOT 땡초_ - 2019-05-26 470
3288 황교안이 의심된다HOT 박살_ - 2019-05-24 449
3287 한국을 떠나는 기업들,,, 초비상 사태발령 (1)HOT 정치평_ - 2019-05-23 403
3286 이인제는 보수들에게 진 빚을 갚아야HOT 정치평_ - 2019-05-23 412
3285 이인제가 차라리 100배 낫다 (1)HOT 정치평_ - 2019-05-23 567
3284 이번주 로또됬습니다. ^^ (1)HOT 그러췌_ - 2019-05-22 509
3283 세상사는데 좋은 일들만 일어났으면 좋겠는데HOT 작성자_ - 2019-05-22 367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