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국민청원) 지금이라도 최근의 심각한 초미세먼지현상에 대해 국내원인을 밝혀주시기 바
 이정태_
 2019-02-16 23:28:21  |   조회: 368
첨부파일 : -

(국민청원)지금이라도 최근의 심각한 초미세먼지현상에 대해

국내원인을 밝혀 주시기 바랍니다

 

 

최근 온 국민이 미세먼지 때문에 아우성이다.

아니나다를까 국립환경과학원 발표에 의하면 서울의 경우만 보더라도 지난

1월 초미세먼지농도가 2015년 통계집계후 역대 1월 가운데 가장 높았다고

한다.

하루평균농도가 20151월평균 25/이후 점차 높아지다 20181

32/이었고 20191월에는 전년보다 18.8%나 대폭 높아져 38/

이었다. 가장 높았던 하루평균농도는 1383/, 14129/, 15

82/으로 역대 최고치다. 법적 허용기준인 대기환경기준이 연평균

15/, 일평균 35/인 점을 감안하면 엄청 높다.

 

미세먼지 중에서도 입자가 작은 초미세먼지는 세계보건기구가 정한 1급 발암물질이며 의학계에서는 호흡기에서 걸러지지 않아 폐, 기관지등 호흡기질환을 유발시킬뿐 아니라 폐포를 통과하여 혈액을 통해 전신에 퍼지면서 심근경색, 뇌졸중등 심혈관질환의 위험을 높이고 면역력을 저하시키고, 장기간 노출시

치매, 우울증 발생률을 높이는 것으로 보고 있다.

최근 국민들이 입은 피해에 대해 공식적으로 발표된 것만 하더라도 서울대

의대연구팀은 2015년 한해 초미세먼지 때문에 12000여 명이 뇌졸중,심장

질환, 폐암 등으로 기대수명보다 일찍 사망했다고 했다.

또 세계보건기구가 ‘18.10월 발표한 세계청소년 미세먼지노출량 보고서에서 2016년을 기준으로 한국청소년은 하루평균 24/에 달하는 초미세먼지에 노출됐다 했다. 이는 일본의 11.4/에 비해 2배이상으로 OECD국가중 터키 다음으로 높다. 보고서는 어린시절 미세먼지에 자주 노출되면 폐기능 발달에 영향을 미치고 폐기능이 저하될 가능성이 높다. 결국 어른이 되어서도 만성

폐장애에 시달리게 될 확률이 높아진다고 주장했다.

2015, 2016년이 이럴진데 금년도 초미세먼지 영향으로 얼마나 많은 사람이

조기사망하게 될지, 청소년들은 폐기능장애로 평생 고생하게 될지, 또 이제

자라나는 어린이들에게는 얼마나 큰 피해를 주게 될는지.

어른들의 책임이 말로 다 할 수 없을 만큼 크다.

 

 

정부는 최근의 극심한 미세먼지현상은 중국에서 날아온 미세먼지 때문이고

전국의 연간평균은 점차 낮아지고 있는 추세라고 한다.

그런데 이상한 것은 서울의 1월 하루평균 초미세먼지농도가 작년에 비해

18.8%나 비정상적으로 높아졌다는 점이다. 이런 추세로 증가하게 되면 몇 년내에 서울에서 무슨 일이 일어날는지 모를 일이다.

최근 고려대 환경생태공학부 안병옥교수는 한 신문 칼럼에서 최근의 현상을

몇 년 전부터 공기확산과 흐름을 방해하는 대기정체현상이 자주 나타나면서

시야를 뿌옇게 흐릴 정도의 고농도발생횟수도 함께 늘어났다 고 하였다.

(한국일보 2019.1.23.)

왜 대기정체현상과 고농도 발생횟수가 늘어났을까?

비정상적으로 높아진 데에는 중국 탓도 많았겠지만 국내원인도 무언가 작용한 점이 있지는 않았을까? 만약 있는데도 불구하고 찾지 못하고 넘어간다면

앞으로 계속 높아져 재앙의 불씨가 될는지도 모른다.

최근 중국 생태환경부 대기국장은 중국의 공기질이 40%이상 개선되었는데

한국은 그대로이거나 조금 나빠졌다는 점은 거론하면서 맹목적으로 남탓

하다가는 미세먼지를 줄일 절호의 기회를 놓칠 것이라고 주장했다.

연간 평균치가 줄어든다고 안심해서는 절대 안된다. 5~7일간 극심한 초미세

먼지현상에서도 엄청난 재앙을 초래할 수 있다.

1952년 영국런던에서는 5일간의 극심한 스모그현상으로 12000여 명이

사망하였다. 비정상적으로 높아진 이 시기에 국내원인도 한번 철저히 추적해 봐야 할 필요가 있다 할 것이다.

 

지금부터는 청원자가 그 있을지도 모르는 국내원인을 추적할려고 한다.

초미세먼지농도가 비정상적으로 높아진 것을 보면 일반적으로 알려진 원인이었다면 그 징후가 밖으로 드러나 금방 알아차렸을 텐데 지금까지 원인을 못 밝히고 있는 것으로 보아 분명 이는 다른 특별한 원인이 있을 가능성이 높다.

우선 지난 1년동안 국내에서 미세먼지에 큰 영향을 주는 사건이 무엇이 있었는지 팩트체크가 우선되어야 할 것이다.

 

 

0 노후 석탄화력 5기 가동중단

- 중단기간 : 2018. 3~6

- 총시설용량 : 2320 MW

삼천포 1.2호기, 보령 1.2호기, 영동 2호기

 

0 안전강화를 위한 계획정비공사로 공사기간 동안 원전정지

- 공사기간 : 4~15 개월

- 공사호기 (단위 : MW)

고리 3호기( 950), 4호기( 950 )

신고리 1호기( 1000 ), 3호기( 1400 )

월성 1호기( 678 ), 4호기( 700 ), 신월성 2호기( 1000 )

한빛 2호기( 950 ), 4호기( 1000 )

한울 1호기( 950 ), 2호기( 950 ), 3호기( 1000 ), 6호기( 1000 )

 

이로 인해 석탄발전량과 원전발전량이 대폭 줄어들었을 것으로 추정할 수 있다. 이렇게 되면 초미세먼지량에 어떤 영향이 있는지 살펴보자.

석탄발전과 원전발전이 줄면 줄어든 발전량만큼 LNG발전이나 신재생에너지로

대체하여야 한다.

신재생에너지는 현재는 발전량이 적고 일기상황에 따라 발전이 안되는 경우가 많기에 거의 대부분 LNG발전으로 대체한다고 봐야 할 것이다.

다음 연료별 초미세먼지 발생량에 대해 살펴보면

초미세먼지는 석탄, LNG 등 화석연료를 사용하는 발전소에서만 발생하고

원전은 전혀 발생시키지 않는다. 그 량은 발전소마다 달라 비교하기에 따라

석탄발전소보다 더 많은 량을 배출하는 LNG발전소가 있을 수 있으나 전체

평균을 보면 LNG발전소배출량이 석탄발전소배출량의 1/8수준이라는 주장과

1/3수준이라는 주장이 있다.

 

[석탄과 LNG발전 초미세먼지 배출량비교] (단위: g/Mwh, 2017년 기준)

0 최다배출발전소

석탄 삼천포 (498), LNG 분당 (46)

0 최소배출발전소

석탄 삼척그린파워 (16), LNG 동두천 (5)

 

일반적으로 볼 때 석탄이 제일 많고 LNG가 석탄의1/8~1/3수준 원전은 없다.

따라서 석탄발전량을 LNG발전으로 대체할 경우에는 초미세먼지 발생량이

석탄발생량과 LNG발생량 차이 만큼 줄어든다.

또 원전발전량을 LNG발전으로 대체할 경우에는 LNG발생량 만큼 늘어난다.

만약 석탄발전량과 원전발전량을 동일하게 줄인다면 석탄발생량보다 LNG발생량이 훨씬 적기에 전체발생량은 줄어든다고 볼 수 있다.

어떻든 LNG발전이 석탄발전에 비해 초미세먼지를 적게 발생시키나 대체하여야할 발전량이 많아 LNG발전만으로 증가하는 초미세먼지량은 상당히 많았을 것으로 추정된다.

 

2019-02-16 23:28:21
182.231.210.10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27134
3240 주말에 더 좋아서 기분좋네요HOT 오늘 날씨 정말 좋지 않나요_ - 2019-03-17 212
3239 당신은 구국의 영웅HOT 땡초_ - 2019-03-17 232
3238 비밀 인제 봄눈기사 내용중 기사수정 (1)HOT 김종선 기자_ - 2019-03-16 499
3237 이제 봄이오려나요?HOT 오뉴당_ - 2019-03-16 289
3236 더불어 민주당의 역사인식은 어떠한 것인가?HOT 오천 결사_ - 2019-03-16 283
3235 5.18에 희생된 진압군도 우리 국민들이다.HOT 오천 결사_ - 2019-03-16 258
3234 헬기 발칸포 사격 → 헬기 발칸포 총상 사망자 없음 → 명중률 0 → 이게 말이 되나?HOT 초병_ - 2019-03-15 307
3233 왜? 민주당 정권에서만 초등생 시위가 발생하는가? (1)HOT 오천 결사_ - 2019-03-15 276
3232 국민모독은 이해찬과 더불어 민주당이 했다HOT 오천 결사_ - 2019-03-14 300
3231 날치기 민주당 해체하라. (인민 민주당 해체)HOT 날치기 민주당 해체_ - 2019-03-14 271
3230 헬기에서 수평사격을 했는데, 어떻게 전일빌딩의 천장에 탄흔이 생기나요? (1)HOT 초병_ - 2019-03-12 304
3229 추운 날씨 감기 조심하세요HOT 맥시멈55_ - 2019-03-12 262
3228 친일청산에 넋나간 빨갱이들HOT 땡초_ - 2019-03-11 438
3227 안녕하세요HOT 최재후_ - 2019-03-11 353
3226 하늘이 내린 문슬람을 갈아엎을 기회 (2)HOT 땡초_ - 2019-03-10 481
3225 북한 김정은 보다 더 나쁜 놈? (49)HOT 땡초_ - 2019-03-09 15583
3224 [서민경제] 5가지 엄청난 충격발언 !! (1)HOT 뉴마인드_ - 2019-03-09 475
3223 5.18 의혹제기하면 징역 7년, 그럼, 천안함 의혹제기한 박영선은 중기부 장관되어 출세하나?HOT 초병_ - 2019-03-09 341
3222 문재인은 떠날때가 되었다. (1)HOT 땡초_ - 2019-03-08 877
3221 문재인은 감방 갈 준비나 잘 하시오!HOT 땡초_ - 2019-03-07 388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대표이사/회장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