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주적을 모르는 자는 대통령 자격이 없다
 땡초_
 2019-01-28 23:51:43  |   조회: 586
첨부파일 : -

文정권에서 발간한


 2018 국방백서에는 '북한군은 우리의 적' 이란 문구가 삭제되고


대신 '대한민국 위협세력은 적'이라는 표현이 들어간 사실을 알고 있을것이다.


15일자 조선일보 기사를보면 지난 김대중 정부에서도


'북한군은 우리의 적'이라는 표현을 쓰다가 남북간 회담이 열리고


노벨상을 타먹은 김대중이 삭제를하였다가 논란이 일자


2001~2003년에는 아예 국방백서를 발간하지 않았다고 한다.


노무현 정부에서는 주적이라는 용어 대신 '직접적 군사 위협'(2004년)


'현존하는 북한의 군사적 위협'(2006년)이라는 표현을 썼다고 한다.


이명박 정권에서 천안함 폭침 이후 국방백서는


 '북한 정권과 북한군은 우리의 적'이라고 명시했다.


지난 좌파 10년에서 오락가락 하던 국방백서는 촛불민주팔이


문재인 정권이 들어서면서 '북한군은 우리의 적'이라는 문구는


아주 삭제가 되어 버린 것이다.


지난 노무현 정부의 민석정수석이란 자리에서 유엔의 북한 인권결의안을


북한에 팔아먹은 이력이 있는 문제인의 골수 종북행각을 보면


북한이 주적이 아니라고 백번 소리치고 싶을 것이다.


문재인은 촛불민심만 생각하며  20개월동안  나라다운 나라를 만드는데


온 힘을 다 해 왔다고 했다.


촛불민심이 적폐 박근혜 정권을 갈아엎었고


촛불민심으로 탄생한  정부가  곧 문제인 정부다 이렇게 말이다.


문제인이 생각하는 촛불민심은 정신이 온전치 못한 문제인이 하는 소리일 뿐이다.


지독한 문슬람이 아니고서야 보통 사람들은 말한다.


문정권의 20개월에 벌어진 일들은  상상을 초월하는 반인륜 적 만행에 가깝다고...


국가의 정치 외교 경제 어느 곳에도 이렇다 할 역할도 해내지 못하고


이명박 박근혜 정권 발가락 때만도 못한 경제돌팔이 무능만 드러냈다.


해외 가는곳마다 망신살이 뻗친 외교는 돌이키지 못할 국격실추로 갔다.


집안 경제 사정은 결국 지난 IMF 이 후 줄줄이 역대최악으로 쳐박혀 버렸다.


 서민경제 자영업자 다 죽이고  청년실업률까지 최악으로 떨구어 놓은


촛불정권의 책임자의 입에서 촛불민심을 팔아먹는 노동당식 어거지만 썰렁하다.


문제인과 북한 김정은과는 이심전심이라는 사실을 모르는 이가 없고...


2018년 국방백서가 말하는 '대한민국을 위협하는 세력'이란?


대한민국을 일으킨 이승만 박정희를 부정하고 항시 평양의 김일성 백두혈통을 


신주처럼 섬기는 자 누구인가, 해답은 그 안에 있다.


적은 바로 우리 가까이에....


오매불망 우리끼리 북한과 이심전심 문제인 세력의 촛불이 나라를 망친 것이다.. 


그가 북한을 주적이라 하지못하는것을 우리는 너무 잘 이해하고 있다.


문제인이 한번씩 울궈먹는 매뉴중에 특전사 앞에서 폼잡는 것도


특전사를 대단히 욕보이는 짓이라고 나는 생각한다.


특전사를 백번 나온 들 만약 특전사에 문제인 같은자가 있다면 차라리


없는 보다 더 못한 특전사가 된다는 것은 자명할 일이다.


문제인같은 특전사 출신 백명보다 두 눈 바로  뜬 이등병 한명이 더 소중하다.


소총을 든 이등병앞에 이렇게 물어봐라

휴전선 GP 다 허물어 놓고 금방 통일이온것 처럼 기자들을 끌여다


남북간 군 지휘관이 악수 하는 호들갑을  연출하여


대서특필하는 나라의 군대가 군대인가 평화사절단인가?


이제는 군대도 국방부도 못믿겠다는 탄식이 여기저기서 터져 나오고있다.


세간을  떠들석하게 했던 미투와 김경수 드루킹은 또 어떤가?


최근에 더불어 집권당에서 터져나오는 손혜원과 서영교의 사태를 보면


박근혜 탄핵 기준의 잣대로 볼때 문제인 탄핵은 피할수 없는 수위에 왔다.


전문가들 사이에서도 언급이되고 있는데도 사정은 다르다.


야당은 도대체 무엇을 하고 있는지 제1야당의 자존심은 어디갔는가


때가왔는데 집안 당권 경쟁만 놓고 왈가왈부하니 


대찬소리 잘하던 홍준표 조차도 집요하지 못하고 목소리를 크게 못내고있다.


정권찬탈에 눈이 벌겋던 종북정권이 창궐한지 20여개월 동안


당하기만 하다가 때를놓치고 후화하고 기어이 저들의 손에 몰살을 당하고 싶은가?


문제인 정권은 인간의 한계를 넘은 북한식 게릴라전의  불한당들이다.


정치권이 무너지면 5천만 국민은 남북간 연방제 통일의 한편 영화에


목숨이 달린 서푼짜리 엑스트라의 운명과 같다.


도무지 출구가 안보이는 깜깜 절벽에 설상가상 미국과의 방위비 문제까지 겹쳐


가뜩이나 똥 오줌도 못 가리는 문정권의 갈팡질팡 천방지축 적반하장


팔자좋은 청와대 꼬라지를 보니 혈맹도 곧 이제 깨질 모양이다.


정치권이 팔을 걷어 부칠때는 비장한각오로 국민들에게 알려야 한다.


지금 그것이 안보인다, 늦었지만 대한민국을 살리는 길은 문정권을 갈아엎는 것이다.


다함께 문제인 아들의 특혜 의혹의 뚜껑을 화끈하게  열어보자.


 최순실을 능가하는 손혜원과 서영교 사태를 동시에 파헤친다면


최순실 국정농단은 아마 새발의 피가 될것이다 말하는 사람들이 적지 않다.


이 기회를 그냥 놓친다면 한국당도 더 비참해지고


눈에 뵈는게 없는 막가파 문정권은 더 살판나서기고만장 날뛸것이다. 


국가최후의 보루 군대는 문정권의 입맛대로 세워놓은  똥별 지휘관들이요


북한은 갈수록 군사훈련의 강도를 높여 서해 백령도 대 연평도를 겨냥한


가상 점령훈련으로 국군과 유사한 군복까지 입혀 발광요동을 치는데도


우리의 적도 모르는 국적불명의 천하태평 문정권을 더 이상 지켜보기조차 두렵다.


우리의 적과 우방을 구분하지못하는 백두혈통을  섬기는


촛불민심은 더이상 용납이 된다면 너도 죽고 나도 죽고 다같이 죽는길이다.


문제인이 생각하는 촛불민심은 나라를 망치는 재앙으로 다가온다.


이것이 촛불민심이란 말인가?


나라를 지키자 국가안보를 제1로 하는보수는 더이상 물러설곳도 없다,


촛불을 들었던 사람들도 이성을 차릴때다


미친 최고통수권자를 끌어내리 못하면  대한민국이 죽고 너도나도 다 죽는다.

 

 

 

2019-01-28 23:51:43
121.182.136.23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34406
3190 이해찬 '총선 260석' 발언, 與 내부서도 "신중치 못했다" (1)HOT 총선뉴스_ - 2019-04-18 521
3189 예수 그리스도를 믿고 천국에 가기를 바래요!!! (^^) (1)HOT 책<다니엘 임팩트>(크리스천)_ - 2019-04-18 947
3188 책<교과서속 진화론 바로잡기>에서 아미노산을 생성했던 밀러의 실험은 틀렸다.(진화설은 틀렸다.) (17)HOT 무명의 크리스천의 충성_ - 2019-04-18 79716
3187 윤회설에 의문,사람들이 죽고나서 소,돼지,닭등등으로 태어나면 사람들이 잡아 먹는다. 죄를 짓게 되므로 불자들은 육식을 하면 안된다.HOT 크리스천(3일후 주일)_ - 2019-04-18 422
3186 요한 계시록 17장과 18장에 나오는 짐승(적그리스도666) 위에 탄 여자(음녀)는 바티칸(로마 카톨릭)을 의미하는가? (1)HOT 빌립(장로교)_ - 2019-04-18 500
3185 아인슈타인의 빛을 뒤쫓는 사고실험과 특수상대론은 틀렸다. 2009년에 발견했음(아인슈타인은 만년에 특수상대론이 틀렸다고 고백했음)HOT 뉴턴 2세(크리스천 물리학자)_ - 2019-04-18 387
3184 "이것으로 충분하다. 아인슈타인, 나를 용서하십시오."(아인슈타인의 자서전에서......) (1)HOT 크리스천의 이름으로_ - 2019-04-18 539
3183 날씨가 덥네요 ㅎㅎ 더위조심하세요ㅗ (1)HOT 최양락_ - 2019-04-17 963
3182 서울 아파트 값은 계속 지켜봐야 겠군요 (2)HOT 이정민_ - 2019-04-17 7341
3181 안산시, 폭력없는 지역사회의 안전망 구축을 위한 유관기관 간담회 개최HOT 안산YWCA여성과 성사무소_ - 2019-04-17 417
3180 박근혜 대통령-최서원, 뇌물 모의한 <증거> 있냐???HOT 초병_ - 2019-04-16 459
3179 날씨가 이제여름입니다.. (1)HOT 이수환_ - 2019-04-16 593
3178 드디어 봄이 왓네요~ (1)HOT 김소연_ - 2019-04-12 775
3177 날씨가 완전 봄이네요 (1)HOT 이요한나_ - 2019-04-11 743
3176 안녕하세요 (1)HOT 무스_ - 2019-04-11 876
3175 MBC의 거만함은 어디에서 나오는가 ? (1)HOT 시청자_ - 2019-04-07 1748
3174 사랑이란 (2)HOT 하늘소_ - 2019-04-06 2356
3173 고성산불 최초발화지점 동영상의 이상한점 (1)HOT 참나무_ - 2019-04-05 1482
3172 투표한 곳에서 수작업 개표만이 유일무이한 해법 (1)HOT 인터넷펌글_ - 2019-04-05 862
3171 투표,개표 과정을 정확히 설명할수 있는곳이 있는가 ? (1)HOT 유권자_ - 2019-04-05 1384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