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김정숙 여사, 대통령문서위조로 검찰에 입건, 기소 확실
 사과사_
 2018-10-25 12:11:41  |   조회: 804
첨부파일 : -
검찰이 김정숙 여사를 공문서위조와 소송사기로 입건했다.


고 소 장(2018형제88861호 02-530-4024 홍성기 검사)

고소인 : 최남성(마을버스 운전사)
서울시 강북구
피고소인 김정숙(문재인 대통령 부인) 서울시 종로구 청와대로 1 청와대 02-730-5800
피고소인 정일예(서울중앙지법 판사) 서울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157 02-530-1114

고소인은 피고소인 김정숙을 공문서위조죄, 위조공문서행사죄, 소송사기죄로 고소합니다. 피고소인 정일예를 위조공문서행사죄의 부작위범, 또는 방조범으로 고소합니다. 반드시 조사하여 법에 따라 꼭 처벌하십시오.

고소 이유

김정숙은 문재인 대통령이 작성하여야 할 답변서를 2017. 10.경 위조하고 행사하는 소송사기를 쳤습니다. 정일예는 위조된 범죄 문서의 명령을 적극적으로 받아들였습니다. 이로써 법복을 입고 판사의 자리에 앉아 헌법과 법률과 양심을 숱하게 위반하였습니다.



검사의 처분이유서에는 반드시 다음에 관한 조사와 판단이 기재되어야 합니다.
1. 김정숙의 인장을 찍은 사람이 누구인가? 피의자 김정숙인가? 대통령 문재인인가?
피의자 김정숙이라면,
2. 범행 동기는 무엇인가?
3. 사주·공모한 자는 없는가?
4, 공공의 신용의 극치인 대통령명의문서에 타인이 함부로 인장을 찍을 수 있게 만든 원인은 무엇인가?
5. 문재인 대통령은 법원에 제출되는 자신의 문서에 남의 도장이 찍혀서 범죄의 수단으로 악용된 이 심각한 사실을 아는가? 모르는가? 이에 대한 책임이 없다고 생각하는가? 법적, 도의적, 남편적.
6. 문재인 대통령 앞으로 발송된 법원 문서가 50여 통, 내용증명이 25여 통인데, 보고도 없이 다 어디로 사라졌다는 것인가?
7. 대통령 취임 후 외교·안보·경제 등등의 문서 작성 과정에서도 이와 같은 범죄가 있었다면, 아니 없었다는 걸 (위의 범죄 사실과 비교해서) 무엇으로 어떻게 증명하겠는가?
8. 재발의 방지 방법은 무엇인가?
9. 대통령명의의 문서는 어떻게 작성·관리되고 있는가?
10. 이러한 대통령 사칭 사기범에 대하여 조국 수석이 "만일 불법행위 가담이 조금이라도 확인되는 경우 지위고하를 막론하고 징계 및 수사 의뢰 등 단호한 조치를 취할 것"이라 밝혔는데, 만일 김정숙의 인장을 찍은 사람이 김정숙이 아니라면 문재인 대통령이 찍었다는 뜻이고, 그럼 인장부정사용죄에 해당하므로 불법행위이고 김정숙과 같은 편이 되어 일을 함께 했으므로 “지위고하를 막론하고 징계 및 수사 의뢰”를 해야 하는데, 조국 수석의 답변은 무엇인가?
증거? 아래 첨부링크 또는 교보, 영풍문고 ‘헌법수호는 누가 해요’

http://www.apple4u.pe.kr/
2018-10-25 12:11:41
123.109.101.24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31888
3124 1987년 12월 15일, 김포공항으로 압송된 사람은 <김현희>가 아니라, <마유미>다!!!HOT 초병_ - 2019-03-31 436
3123 세월호 생존자가 170명인데, 세월호 CC-TV로 감출게 뭐가 있냐? (1)HOT 초병_ - 2019-03-28 652
3122 요즘사안이 (1)HOT 김동환_ - 2019-03-25 586
3121 제주 4,3사태! 여순반란사건은 5.18 민주화 운동같은 것?. (1)HOT 오천 걸사_ - 2019-03-23 774
3120 남로당(동네 빨갱이) 활동에 대해 일체 함구한 김용옥.HOT 오천 결사_ - 2019-03-23 652
3119 아인슈타인은 만년에 특수상대론이 신기루라고 고백했다.(현대물리학을 침몰시켜서 복음을 전하며 하나님께 영광을 돌린다.) (1)HOT 무명의 크리스천의 충성_ - 2019-03-23 754
3118 아인슈타인의 빛을 뒤쫓는 사고실험과 특수상대론은 틀렸다. 2009년에 발견했음(아인슈타인은 만년에 특수상대론이 틀렸다고 고백했음) (2)HOT 뉴턴 2세(크리스천 물리학자)_ - 2019-03-23 1170
3117 "이것으로 충분하다. 아인슈타인, 나를 용서하십시오."(아인슈타인의 자서전에서......) (3)HOT 크리스천의 이름으로_ - 2019-03-23 421
3116 논문<하위헌스(호이겐스)의 진자를 이용한 운동에너지식 E=mv^2의 증명에 관하여>(노벨 물리학상에 도전했지만 내려놓음, 책<내려놓음>과 책<더 내려놓음>이 있음)HOT 크리스천(내일 주일)_ - 2019-03-23 355
3115 문제는, 베트남 참전 전투수당이란 용어! (1)HOT 오천 결사_ - 2019-03-23 776
3114 한 가지라도 바르게 정착시키지 못하는 종자들이,,,HOT 오천 결사_ - 2019-03-21 389
3113 날씨가 따스하네요HOT 봄바람가득히_ - 2019-03-19 369
3112 황교안 대표는 보수의 수장답게 당당하게 진실을 밝혀야 한다HOT 박살_ - 2019-03-19 428
3111 봄이왔어요! (1)HOT 김민지_ - 2019-03-19 817
3110 조금만있으면 벛꽃축제가 있겠네요. (1)HOT 꽃유나_ - 2019-03-18 571
3109 [펌글] 인권폰+인권통장을 개설하라 (1)HOT 민주주의_ - 2019-03-18 524
3108 [신공항] 신속히 추진하라 !! (1)HOT 펌_ - 2019-03-18 433
3107 예수 그리스도를 믿고 천국에 가기를 바래요!!! (^^)HOT 책<다니엘 임팩트>(크리스천)_ - 2019-03-17 377
3106 책<교과서속 진화론 바로잡기>에서 아미노산을 생성했던 밀러의 실험은 틀렸다.(진화설은 틀렸다.)HOT 크리스천(오늘 주일)_ - 2019-03-17 348
3105 헤켈의 발생 반복설이 조작되었으므로 생물 교과서에서 삭제를 해야 한다.(교황이 진화설을 인정한 것을 철회해야 함) (1)HOT 다니엘 12장3절(끝 장)_ - 2019-03-17 526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