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보건복지부, 자살보도 권고기준 3.0 발표
 편집부_admin
 2018-08-08 12:15:15  |   조회: 5100
첨부파일 : -
자살보도에는 사회적 책임이 따릅니다.

‘자살보도 권고기준 3.0’은 자살보도의 사회적 책임을 인식하고, 언론과 개인이 자살예방에 동참할 것을 권유하고자 마련한 기준입니다. 이 기준은 신문, 방송, 인터넷 매체를 포함한 모든 미디어와 경찰과 소방 등 국가기관, 그리고 개인의 사회 관계망 서비스 계정(SNS), 블로그,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도 유의해야 하는 기준입니다.

잘못된 자살보도는 사람을 죽게 할 수도 있습니다.

자살보도는 모방자살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자살의 동기나 방법, 도구, 구체적인 장소 등을 보도하면 막연하게 자살을 고민하던 사람들에게 동일하거나 유사한 방법 또는 장소에서 자살을 실행하도록 부추길 수 있습니다. 자살 원인을 단정하는 보도는 비슷한 처지의 사람들에게 자살을 하나의 대안으로 선택하게 만들 수 있습니다. 특히 유명인의 자살보도는 파급효과가 크므로 더욱 신중해야 합니다.

자살보도 방식을 바꾸면 소중한 생명을 구할 수 있습니다.

‘자살보도 권고기준 2.0’ 발표 이후 언론의 자살보도 방식이 변화하면서 자살률은 꾸준히 감소하였습니다. 자살을 고민하는 사람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기관이나 활동을 소개하면 많은 생명을 구할 수 있습니다.

권고기준 개정 주요 내용(변경 전(2.0) - 변경 후(3.0))

[개정 전] 자살보도권고기준 2.0 9가지 원칙

1. 언론은 자살에 대한 보도를 최소화해야 합니다.

2. 자살이라는 단어는 자제하고 선정적 표현을 피해야 합니다.

3. 자살과 관련된 상세 내용은 최소화해야 합니다.

4. 자살 보도에서는 유가족 등 주변 사람을 배려하는 신중한 자세가 필요합니다.

5. 자살과 자살자에 대한 어떠한 미화나 합리화도 피해야 합니다.

6. 사회적 문제 제기를 위한 수단으로 자살 보도를 이용해서는 안 됩니다.

7. 자살로 인한 부정적 결과를 알려야 합니다.

8. 자살 예방에 관한 다양하고 정확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9. 인터넷에서의 자살 보도를 더욱 신중해야 합니다.

[개정 후] 자살보도권고기준 3.0 5가지 원칙

1. 기사 제목에 ‘자살’이나 자살을 의미하는 표현 대신 ‘사망’, ‘숨지다’ 등의 표현을 사용합니다.

2. 구체적인 자살 방법, 도구, 장소, 동기 등을 보도하지 않습니다.

3. 자살과 관련된 사진이나 동영상은 모방자살을 부추길 수 있으므로 유의해서 사용합니다.

4. 자살을 미화하거나 합리화하지 말고, 자살로 발생하는 부정적인 결과와 자살 예방 정보를 제공합니다.

5. 자살 사건을 보도할 때에는 고인의 인격과 유가족의 사생활을 존중합니다.

※ 유명인 자살보도를 할 때 이 기준은 더욱 엄격하게 준수해야 합니다.
2018-08-08 12:15:15
175.192.103.13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공지사항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전국 각지역 애국 자원봉사자를 모집 합니다HOT nagne_ - 2019-06-20 1448
공지 2018 뉴스타운 어워드 & 송년회 및 후원의 밤 (1)HOT 홍의현_ 파일첨부 2018-11-29 4521
공지 [필독] 새롭게 오픈한 뉴스타운 기사 작성시 메뉴얼 공지사항입니다.HOT lee_ungki89_ 파일첨부 2018-11-28 3718
공지 뉴스타운 기자증 케이스와 목걸이 수령하시길 바랍니다HOT 편집부_ 파일첨부 2018-10-17 3762
공지 보건복지부, 자살보도 권고기준 3.0 발표HOT 편집부_ - 2018-08-08 5100
공지 [공고] 기사작성시 주의사항HOT 뉴스타운_ - 2012-07-23 21613
공지 [공고] 뉴스타운 시민기자 회원 모집HOT 뉴스타운_ - 2012-06-05 21705
39 2018 뉴스타운 송년의밤&후원의밤HOT lee_ungki89_ 파일첨부 2018-11-29 3532
38 11월 8일 오전 10시~ 3시간 가량 뉴스타운 홈페이지 리뉴얼 작업 점검 진행HOT 뉴스타운_ - 2018-11-06 4109
37 임종석 고소에 동참합니다. 양식파일HOT 편집부_ 파일첨부 2018-03-28 7159
36 2018년 4월 뉴스타운 기자 간담회 개최HOT 편집국_ - 2018-03-27 6786
35 뉴스타운 취재차량 스티커HOT 편집국_ 파일첨부 2018-01-12 7116
34 ‘뉴스타운 시상식 및 송년회, 후원의 밤’ 행사 안내HOT 편집국_ 파일첨부 2017-12-04 6163
33 뉴스타운 종합인터넷신문 랭키 순위 4위 진입(2017년 11월 2째주)HOT 편집부_ 파일첨부 2017-11-07 4427
32 뉴스타운 종합인터넷신문 랭키 순위 5위 진입(2017년 10월 5째주)HOT 뉴스타운_ 파일첨부 2017-11-01 4153
31 [필독] 중앙선거관리위원회 '뉴스타운의 선고보도에 대한' 공지사항HOT 뉴스타운_ - 2017-04-06 7049
30 [기자필독] 뉴스타운 기사 작성법HOT 편집국_ 파일첨부 2016-11-07 10547
29 인터넷 신문사 법 강화기준에 따른 재등록 완료의 건HOT 뉴스타운_ - 2016-08-04 9679
28 [공지] 홈페이지 다운 발생의 건HOT 편집국_ - 2016-05-25 8734
27 [공고] 기사 작성 시 사진 사이즈 변경의 건HOT 편집국_ - 2015-10-23 10902
26 뉴스타운 종합인터넷신문 랭키 주간 순위 3위, 월간 순위 4위HOT 뉴스타운_ - 2015-05-25 14061
25 뉴스타운 종합인터넷신문 랭키 순위 4위 진입HOT 뉴스타운_ - 2015-04-21 12470
24 뉴스타운 종합인터넷신문 랭키 순위 5위 진입HOT 편집국_ - 2015-04-07 13841
23 뉴스타운 종합인터넷신문 랭키 순위 6위 진입HOT 편집국_ - 2015-03-31 12912
22 뉴스타운 종합인터넷신문 랭키 주간 순위 4위, 월간 순위 9위 TOP 10 진입 (1)HOT 편집국_ - 2015-02-10 12201
21 뉴스타운 종합인터넷신문 랭키 순위 11위, 주간 순위 4위 입니다.(2월 3일 기준)HOT 뉴스타운_ - 2015-02-05 11066
20 뉴스타운 기사 네이버 모바일에서도 서비스 되고 있습니다HOT 편집국_ - 2014-12-05 11533

쓴소리단소리
가장 많이 본 기사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대표이사/회장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