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광장(논객방)
이휘호여사의 특혜는, 적폐청산의 제1호가 아닌가요?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김 루디아
 2018-04-15 20:57:53  |   조회: 646
첨부파일 : -
이휘호여사의 특혜는, 적폐청산의 제1호가 아닌가요?.....



모름지기 국가의 수장이면 수장답게 나라 국법을 준수 해야 마땅함에도, 또한 이를 지킴이 당연 하거늘....어찌하여 스스로 그 국법을 어기며, 국회의 격렬한 반대에도 불구하고, 스스로 파기 하는이유는 나변에 있는가???... 바로 문재인씨 당신이야 말로 적폐청산 제1호 대상자가 아니던가????


15년동안의 청와대 경호가 만료 되었으면, 됐지. 왜 무슨 이유로 국법을 어기면서 까지 더 언장을 해야 한다니, 이것 또한 적폐펑산이 제 1호가 아니던가????....남에게 엄격하면 본인한테도 당연히 그 준법정신은 엄격해야 되는게 아니가?......


오늘 문자를 쓴것 . 필자는 무식해서 기억을 못 하겠는데, ...????? 무엇이라, 남에겐 따뜻한 봄바람 처럼 따뜻하고 본인한테는 가을 바람 처럼 차고, 냉냉 해야 한다나????등등의 내용으로 알고 있는데........


설사, 국가수장이 대접상, 인사차 청와대에서 경호하는것 더 연장을 해드리겠다고 하더러도, 제대로 된 덕망이 높으시고, 인품이 고매하신 이휘호 영부인이시라면, .....오히려 이렇게 답변 했을것이다.


" 아닙니다? 그동안 나라에서 잘 보살펴 주셔서 편안 한 경호도 잘 받고, 여생을 잘 보냈습니다. 이제는 기한이 차서, 15년 이란 세월이 지났으니, 현행 법대로 따르겠습니다. 조곰도 괘념(掛念)치 마시고 현 법대로 저는 경찰로 이관하는 현행 법대로 응 하겠습니다......" .라고


만약에 이렇게 겸양지덕을 배풀었다면, 이 휘호 여사는 가장 빛나는 미망인 영부인 으로써 역사애 갈아 길이 그 이름이 남을뿐만 아니라, 우리 국민의 가슴속에 모범적인 국모로써, 법을 잘 지키시는 보석과도 같이 아름다운 미망인 영부인이라고 한량없는 존경심과 칭송을 보내드릴것인데...........


그리하면, 우리 국민들은 미망인, 이휘호여사를 살아생전 그 고매한 인격에 끝없는 존경과 사랑의 보살핌을 보내드릴것이다.
2018-04-15 20:57:53
118.41.106.19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토론광장(논객방)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토론광장 활성화를 위한 개편안내HOT 뉴스타운_ - 2014-06-17 108087
공지 [공지] 뉴스타운 토론광장 이용 안내HOT 뉴스타운_ - 2012-06-06 120913
2629 손상윤 회장님, 대단하십니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1-26 550
2628 자유민주주의와 공산주의 의 비교 분석을 하셔야 함...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1-06 584
2627 태극기가 펄럭이는 한, 결단코 대한민국은 망하지않는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30 964
2626 비건과 악수할때, 파안대소하는 임종석, 무엇을 뜻하는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30 623
2625 울지마,대한민국,우린 사수한다.자유는 죽음보담 강하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_ - 2018-10-29 508
2624 빼았는자와 빼앗기지않는자의 공존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26 197
2623 야당이 주장하는 국회비준,절대필요!우린 공신국가아니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25 229
2622 체용비리의 지나친 세습관행은 끝까지 타파돼야 한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23 283
2621 산림록화 협의할때,남한대표의 저자세,구토증이 난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23 245
2620 불의와 부정을 보고도 의분을 느끼지못하면,죽은 민족이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22 235
2619 우리의 대한민국 대통령 어디로 가버렸나?.. 쿼-바디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21 374
2618 천하를 호령할수있는 그 육성, 대한민국의 여성지도자....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17 266
2617 소통대신에 소총으로 국민의 가슴에..위장평화 집어치워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17 201
2616 금세기에 뜨는 빛나는 별,주옥순대표의 일갈을 들어보시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14 279
2615 황장수소장에게 가짜 뉴-스라고 하는자, 천벌을 받을찌어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14 364
2614 드디어 CCTV의 현장검증, "거시기에 점이 있다고..."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14 297
2613 분명한 국적을 밝히라, 누구처럼 CCTV 들이대기전에...........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13 230
2612 이해찬은 아는가? 스스로가 얼마나 잘못 가고 있다는것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10 394
2611 우리는 태극기로 하나된다. 조국 대한민국을 위해 싸우리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08 290
2610 이해찬의 망언, 보안법을 없에자고, 에라잇,.... 반동분자 !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08 458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의현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대표이사/회장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