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광장(논객방)
하나님이 인도하시는 나라, ... 마귀가 이끄는 나라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김 루디아
 2018-03-13 09:31:22  |   조회: 830
첨부파일 : -
하나님이 인도하시는 나라, ... 마귀가 이끄는 나라



헤롯 아그립바 1세(AD17-44), 그는 누구인가???.....


헤롯 아그립바 1세는 헤롯대왕의 손자로서 로마에 의해 유대와 사마리아의 왕으로 임명되엇다. 그는 초기 기독교 교회를 핍박하여 유대인들의 지지를 받았다.(행12:1-3) 또 그는 예수의 12 제자 중, 세베다의 아들 사도 야고보를 죽였으며, 또 베드로도 죽이기위해 옥에 가두고 있는 동안에 어느날 천사가 홀연이 나타나,옥문이 열리고 그를 구출 해낸것이다. 이처럼 한없이 기독교교인들을 핍박을 몹시 했다. (행12:2-4)


어느날 백성들 앞에서, 연설 하던 아그립바 는 백성들이 그를 신으로 여기는 아첨하는 소리를 칭찬의 소리로 듣고 그 영광을 하나님께 돌리지 아니하며, 자신에게만 그 영광을 돌림으로써, 자만에 빠져, 하나님의 진노를 사 벌을 받게 된다. 그 결과로 하나님의 주의 사자가 나타나 곧 치니 몸에 벌레가 생겨 결국 그 벌레가 그를 잡아먹고 결국 죽고 만다.(행12:21-23)


주님이 사랑하시는 야고보 사도를 죽이고 또 베드로를 투옥하는 등등...죄없는 사람들을 끊임없이 가두고 핍박했다. 그는 끝없이 하나님의 뜻을 거슬렸고, 죄없는 백성들을 함부로 죽이고, 투옥하고, 핍박했다. 그는 필연적으로 하나님의 심판을 받을 수밖에 없었다.


결론적으로, 마치 무신론을 외치는 소련의 앵무새노릇을 하는 북한의 김 정은 이가, 그래도 회개치 아니하고 문재인에 속아, 꼭두각씨처럼 행세하며, 하나님을 믿는 미국 이란 나라를 경(輕)히 여기고, 그동안 핵폭탄으로 공갈협박에다, 갖은 수모를 다 안겨주는 북한과 김정은 이를 결코 하나님께선 좌시 하지 않으시리라 ...이것이 마즈막 기회이니라...바로 그말이 부매랑이 되어 그대에게 돌아가리라


요번에 남측에서 보낸 특사단을 통헤서 선포한 말이 거짓일 땐, 하나님께선 벌위에 벌을 더 하시리라....주의 사자가 그대를 칠 것인즉, .충 (벌레) 이 그대를 먹어 죽으리라.(행 12:21-23)...그대에겐, 일생일대의 마즈막 기회임을 깨달을지어다........명심 하라


단 한가지, 첨언 하는것은, 그대여, 들을찌어다. 거리에 쏟아지는 태극기의 물결을 보았는가?????우리 대한민국 백성들은 대한민국대통령다운 대통령을 웡하고 있을진데, 어찌하여, 단 한번이라도, 가슴에 윗도리의 왼쪽 가슴위에 태극기벳지(Bedge) 를 던적이 없으미, 이를 바라보는 우리 순수한 대한민국 국민들은 그를 절대로 대한민국 대통령으로 보고 있지않다는것이다.


가짜대통령으로 보고 있는것이다. 그를 믿을수가 없게 된것은 그가 스스로 무덤을 파고 있는것이다. 하나도 국민앞에 공개적으로 들어내지 아니하고, 어물적 넘어갈래 술수를 쓰고 있는것이다.


국민 대다수가 좌파정권의 좌파대통령이라고 낙인을 찍힌지 이미 오래이다. 절대로 100% 순수한 대한민국 대통령이 아님이 만천하에 입증 되었노라....그렇게 초록은 동색이라고,....빨갱이대통령 입을 통하여 작성된 그의 특사들이 직접 트럼프대통령께 전달되 *핵포기* 란 그 친서내용 매시지는 과연 진짜인가????의심이 앞장 선다는 것이다. 그들의 말은 결코 신뢰할수가 없기때문인것이다.


그러기에, 그대가 직접 핵포기 선언을 해야 할것이며, 미국이나 한국이 그대의 입으로나, 또는 서한으로나, 직접 만들고 선포한것을 믿겠노라....그렇지아니하면 어찌 믿으리오?....공산주의는 무신론을 외치는 집단이라, 결코 사실에 근거하지도 않는 제3자의 입술을 통하여 전해진 그 말을 어찌 믿을수가 있단 말인가???? 거짓의 아비 마귀의 노림수를 어찌 믿을수가 있단 말인가????.....


하나님께서나, 우리 하나님의 나라 백성들은 그대를 사랑하는 연고로 오늘도 이렇게 기도하고 있는데....얼마나 얼마나 뜨겁게 뜨겁게 기도를 하는지...그대는 .알기나 한단 말인가?.....선지자 엘리야가 머리를 무릎사이에 넣고, 이스라엘에 비기 3년동안 내리지않았으나, 내리기도 하였으니... 저 구약사대의 앨리야를 보았는가? 아는가....모른단 말인가????


거짓 바알선지자와 아세라 선지자 합하여 850명을 내기를 하여, .모조리 몽땅 거짓선지자 850명을 하늘에서 불당이이가 떨어져 순식간에 불살라버린 사건을 아는가? 모르는가?..진정 모른단 말인가.....한국판 엘리야는 진정 이땅에 없단 말인가?.....있을수도 있고, 없을수도 있노라......들을찌어다.....볼찌어다.....이땅에서 일어나는 모든 일과 사건들을...........
2018-03-13 09:31:22
222.121.235.18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토론광장(논객방)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토론광장 활성화를 위한 개편안내HOT 뉴스타운_ - 2014-06-17 108086
공지 [공지] 뉴스타운 토론광장 이용 안내HOT 뉴스타운_ - 2012-06-06 120911
2597 손상윤 회장님, 대단하십니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1-26 545
2596 자유민주주의와 공산주의 의 비교 분석을 하셔야 함...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1-06 579
2595 태극기가 펄럭이는 한, 결단코 대한민국은 망하지않는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30 955
2594 비건과 악수할때, 파안대소하는 임종석, 무엇을 뜻하는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30 617
2593 울지마,대한민국,우린 사수한다.자유는 죽음보담 강하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_ - 2018-10-29 504
2592 빼았는자와 빼앗기지않는자의 공존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26 197
2591 야당이 주장하는 국회비준,절대필요!우린 공신국가아니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25 229
2590 체용비리의 지나친 세습관행은 끝까지 타파돼야 한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23 283
2589 산림록화 협의할때,남한대표의 저자세,구토증이 난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23 245
2588 불의와 부정을 보고도 의분을 느끼지못하면,죽은 민족이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22 235
2587 우리의 대한민국 대통령 어디로 가버렸나?.. 쿼-바디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21 374
2586 천하를 호령할수있는 그 육성, 대한민국의 여성지도자....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17 266
2585 소통대신에 소총으로 국민의 가슴에..위장평화 집어치워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17 201
2584 금세기에 뜨는 빛나는 별,주옥순대표의 일갈을 들어보시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14 275
2583 황장수소장에게 가짜 뉴-스라고 하는자, 천벌을 받을찌어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14 364
2582 드디어 CCTV의 현장검증, "거시기에 점이 있다고..."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14 297
2581 분명한 국적을 밝히라, 누구처럼 CCTV 들이대기전에...........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13 230
2580 이해찬은 아는가? 스스로가 얼마나 잘못 가고 있다는것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10 394
2579 우리는 태극기로 하나된다. 조국 대한민국을 위해 싸우리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08 290
2578 이해찬의 망언, 보안법을 없에자고, 에라잇,.... 반동분자 !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8-10-08 458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의현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대표이사/회장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