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광장(논객방)
차세대에 뜨는 나라 ,*미국 *영국 *중국 그리고 **한국** 이다.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김 루디아
 2017-10-16 09:37:10  |   조회: 1672
첨부파일 : -
차세대에 뜨는 나라,*미국 *영국 *중국 그리고 ** 한국**이다.



여기에서 눈여겨 봐야 할 나라는 바로 대한민국인 **우리나라이다. 이유인즉, 작기로는 상기 4개국에서 가장 작다. ....지난 세계역사속에서도 작기로는 저 먼나라 *이스라엘을 빼놓을수가 없으리라
지금의 이스라엘은 어떠한가?.....세계경제를 쥐락펴락하는 나라가 외견상 미국같지만 실은 그 주체가 현존하는 이스라엘민족이란 것을 우린 알아야 한다. 절대로 잊어서는 안되며 우린 이것을 반듯이 기억을 해야 할것이다.


노벨상도 절반이 넘는 수상기록을 가지고 있다. 어려서부터 부모는 자녀들에게 하나님의 말씀으로 양육을 하며, 철저한 민족혼을 심어준다는 것이다. 이스라엘에 가면 나치 독일이 이스라엘민족을 말살할랴고 600만을 까스실에 넣고 질식시켜 죽인 그 처참한 광경을 기념하는 기념관에, 반듯이 가봐야 한다. 그리고 우리도 무엇인가 깨닫고 본받아야 한다. 우린 이런 기념관 하나 없다.


영원히 꺼지지않는 횃불이 타오르고 있다. 바로 Eternity Flame 이다. 이것이 600만 유태인 학살을 절대로 잊지말자는 것이다. 사방둘레벽에는 처참히 죽어간 희셍자들의 신발이 높은 산을 이루고 있었고, 그 유골이 또한 산더미다. 일일이 다 설명을 못해도, "우리는 용서는 하되, 결코 잊지를 말자" 의 문구로 자자손손 대대로 강인한 민족혼을 심어주고 있는것이다. 작지만 가장 강한 나라가 바로 이스라엘이다.


우리나라는 찬란한 빛이 비춰오고 있는것이다. 아직도 부족하지만, 이땅의 그리스쳔들이 다시 브흥의 길로 접어들고 있다. 방가운 소식이다. 다음 세대는 우리 대한민국이 정금 같이 빛나리라.....


결코 대한민국 이나라 이땅의 이겨레는 동양의 이스라엘이라 일컬음을 받고 있지않는가?...참 감사하고 감사한 일이 아닐수없다.즉, 머리가 될지언정 꼬리가 되지않는 일등국민이란 자부심이 하늘을 찌른다.


유럽에 가본 경험이 있는 분들은 기차안에서나, 비행기안에서나, 서서 열심히 묵상기도를 하는것이다. 정말 하나님으로 부터 선택받은 백상임을 대단한 긍지로 삼고 그 자존심 또한 대단하다.


그리고, 인구 600만 밖에 되지않는 *스위스를 간과할수가 없는것이다. 주변의 4대강대국에 둘러쌓인 이 스위스는 드디어 묘안을 짜낸것이 *중립* 을 선언한것이다. 지금은 그 누구의 침략도 안받는 100% 중립국가로써 게계제일이 부강한 나라로 지목되고 있지않는가?...


또한 말할것도 없이 대영제국 즉 영국이다. 해가 지지않는 나라 영국을 상징하는 말이 아니던가?.....일찌기 청교됴들이 매이 훌라워호를 타고 아매리카 대륙을 발견하여 기도와 감사로 오늘의 세계초강대국이 탄생 되지않았는가?...
.

또, 말할것도 없이 (Needlless to say) 그 Background 는 창조주 하나님이신것이다.


미국, 영국, 한국은 다 하나님의 간섭과 사랑을 받고 있는 나라이다. 단, 중국은 공산당이 지배하는 사회주의국가이다. 그러나, 알게 모르게, 그 얼마나 많은 세계각국의 선교사들이 중국을 하나님 나라로 인도 하고 있는지는 아마도 가히 상상을 초월 할것이다. 이미 단단한 빙산의 일각이 용해하기 시작하고 있는것이다


중국이 하나님을 철저히 신봉하게 되면 하나님께서 그 이름 열방에 드높여주실것이다. 결코 머리가 될지언정 꼬리가 되지않을것이다.


제일 괄목할 국가는 이 4개국중에 바로 대한민국이다. 중국과 비교하면 주먹과 땅콩 크기이다. 결코 우린 후퇴는 없을것이다. 중국이 한국없이 생존이 불가능하게 될것이다. 코끼리 몸둥이가 아무리 거대할찌라도 생쥐세끼한테 결코 숨통이 막혀 죽었다는 일화가 있지않는가?..작다고 무시하고 괄시하면 그렇게도 될수있다는 것이다. 우리는 그들을 죽게 할것이 아니라 상생 하자는 것이다. We cooperate each other....결코 우릴 구박을 하고 무시 하지말라는 경고인것이다.


, 그 작은 약싹빠른 생쥐가 잽싸게 거댜한 코끼리의 콧속으로 들어가서 기도를 타고 내려가서 그 거대한 코끼리는 그만 숨통이 막혀 죽고 말았다는 유명한 이얘기이다. 우린 중국이 우릴 압박하고 수모를 가하면 할수록 또 다른 증국을 이길수있는 그 핵심을 개발하고 또한 지혜를 짜내고 있는것이다. 우린 여기서 무엇인가를 깨닫고, 또한 개발하고 있는것이다. 화가 변하여 복이 되는 보화를 캐고 있는것이다.
2017-10-16 09:37:10
119.202.97.9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토론광장(논객방)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토론광장 활성화를 위한 개편안내HOT 뉴스타운_ - 2014-06-17 118973
공지 [공지] 뉴스타운 토론광장 이용 안내HOT 뉴스타운_ - 2012-06-06 128157
2049 어찌하여 이 땅의 보수세력을 궤멸시키려 하는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11-14 1773
2048 트럼프의 방한반대 데모꾼들,한국신뢰에 금이 갔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11-09 1890
2047 사람을 바퀴벌레에 비교하다니, 홍대표는 진정하시길...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11-04 2059
2046 미합중국 트럼프 대통령을 진심으로 환영합니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11-03 1607
2045 현정부의 장 차관의 편균재산이 17억원이라니......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11-03 1459
2044 홍종학, 이자야 말로 신적폐청산의 모델이 아닌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11-02 1536
2043 현직대통령은 과연, 적폐청산 외칠 자격있는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10-30 1664
2042 고영주 이사장의 소신에 찬 답변 자랑스럽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10-28 1676
2041 이석기를 특사(特赦)시켜 국회에 입성시킨 이유는 ?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10-28 1663
2040 두 명사수의 OK목장의 결투..승자는 누구???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10-28 1457
2039 대한민국이 뜬다,붕붕 뜬다.택함받은 백성이기에....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10-26 1468
2038 106세 할머니를 춤추게 하는 나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10-26 1464
2037 한국당은 이유여하를 막론하고 첫째 화합이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10-22 1560
2036 홍준표 한국당대표는 넓고 깊은 바다가 되셔야 함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10-22 1712
2035 홍준표 한국당 대표의 위상이 흔들린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10-21 1669
2034 방 Size 때문에 인권침해 당했다고 한적없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10-20 1701
2033 안철수는 유승민과 합치면 대권자리 빼았긴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10-19 1785
2032 오늘의 영웅, *정우택* 한국당 원내대표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10-19 1724
2031 아무리 죄수라도 인권은 마땅히 존증돼야한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10-19 1929
2030 답하라, 여성대통령의 인권을 유린한 자 그누구이뇨?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10-18 1650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