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광장(논객방)
영부인 김정숙 여사도 공산주의자인가?
 김동일 칼럼니스트_tapng97
 2017-07-11 00:14:05  |   조회: 1575
첨부파일 : -
문재인 대통령의 독일 방문에 동행중이던 대통령 부인 김정숙 여사가 독일에서 윤이상의 묘소를 참배했다고 한다. 베를린 가토우 공원묘지에 있는 윤이상 묘소를 찾은 김정숙 여사는 묘소 앞에서 묵념과 하얀 꽃다발을 헌화하고, 통영에서 가지고 간 동백나무 한그루도 기념 식수했다고 한다.


식재된 동백나무 앞에는 붉은 화강암으로 된 석판에 금색 글씨로“대한민국 통영시의 동백나무. 2017.7.5. 대통령 문재인 김정숙"이라고 썼다고 하는데, 우리나라에 대통령이 두 명이었나? 김정숙 여사는 좀 자중할 필요가 있어 보인다. 김정숙은 윤이상을 알기는 할까. 영부인을 해먹으려면 공부도 좀 해야 한다.


김정숙 여사가 윤이상 묘소를 참배한 것은 최악의 선택이다. 이것은 김정숙 여사가 보좌관들이 시키는 대로만 따라하는 돌대가리이거나, 윤이상이 누구인지도 모르는 무식한 아줌마이거나, 그것도 아니라면 부창부수라고 문재인을 닮아서 김정숙의 사상도 붉은 노을이 짙게 깔린 서녁 하늘을 닮았다는 결론이 나온다.


윤이상은 독일에서 활동하는 음악가이기도 하였지만, 실제는 독일에서 활약하는 고정간첩이었다는 것은 2011년에 밝혀진 바 있다. 윤이상에게 속아 북한으로 입북했던 오길남 박사가 다시 북한을 탈출하여 윤이상의 정체를 폭로함으로서, 김일성에게 충성하던 윤이상의 정체가 드러났던 것이다.


윤이상은 독일에서 반한인사들을 포섭하여 북한으로 입북시키는 임무를 맡았다. 오길남 박사는 간첩 윤이상의 달콤한 말에 속아 북한으로 가는 입북대열에 합류했다. 북한에 도착한 오길남은 북한의 참상을 직접 목격한 후에야 윤이상에게 속았다는 것을 깨달았다.


오길남에게 다시 독일로 가서 간첩활동을 하라는 지령이 떨어졌고, 독일로 가던 중 오길남은 가까스로 탈출에 성공하게 된다. 다시는 북한으로 돌아오지 말고 우리를 구출해 달라던 부인 신숙자의 간곡한 부탁도 있었다. 오길남 박사는 독일에서 다시 북한으로 돌아가라는 윤이상의 숱한 협박을 뿌리치고 1992년 한국으로 돌아왔다.


그러나 한국에도 종북세력의 뿌리는 넓게 펴져있어서 윤이상은 대단한 음악가로 숭상받는 반면에 식구를 탈출시키려는 오길남의 노력은 번번이 허사로 돌아갔다. 북한에는 아직도 오길남의 부인 신숙자 여사와 부인과 딸 혜원과 규원이 구원의 손길을 기다리고 있다.


김정숙 여사가 대한민국의 영부인이 맞다면 김정숙이가 손을 내밀어야 할 곳은 간첩 윤이상이 아니라 핍박받고 있을 오길남의 식구들이 아니었던가. 아프고 시린 백성들에게, 낮은 곳에 있는 사람들에게 사랑을 베풀지는 못하고, 북조선의 간첩들에게 추념을 올리는 김정숙은 대체 어느 나라의 영부인인가.


문재인도 대통령이 되기 전에 숱한 종북 행적으로 인하여 공산주의자라는 의심을 받았다. 그러나 문재인 부인을 행적으로 보노라니 문재인에 대한 국민들의 의심은 정당했다는 생각이다. 자국 국민들은 북한에 억류되어 김정은에게 맞아죽든 굶어죽든 아랑곳없이 종북 간첩들만 편애하는 사람들이라면, 이런 대통령과 영부인은 대한민국에는 필요 없다.


국모로 추앙받는 육영수 여사가 '영원한 영부인'으로 불리는 이유는 대통령과 각을 세우며 '영원한 야당'을 자처했기 때문이다. 영부인의 임무는 그것이다. 항상 대통령의 반대편에 서서 대통령의 균형을 잡아주는 것이다. 그런데 대통령과 이름을 같이 쓰면서 국민보다 간첩을 더 선호하는 김정숙을 보니 망국의 검은 치맛자락이 대한민국을 뒤덮은 것 같다.



비바람
2017-07-11 00:14:05
61.101.111.2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토론광장(논객방)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토론광장 활성화를 위한 개편안내HOT 뉴스타운_ - 2014-06-17 118436
공지 [공지] 뉴스타운 토론광장 이용 안내HOT 뉴스타운_ - 2012-06-06 127597
2009 추미애는 김이수 부결에 책임지고 물러나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9-11 1635
2008 유승민,지금 선두에 나서면 평지풍파일어난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9-11 1564
2007 대한민국대통령은 지극히 대한민국적이어야 한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9-10 1586
2006 한국당의 장외집회, 100% 그 책임은 여당에 있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9-09 1840
2005 마담 그레이(Madam, Gray) 의 매력?....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9-06 1630
2004 실망스런 대통령, 한국당을 뺀 여야대표만 만날수 있다고???....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9-05 1720
2003 왜, 촛불은 말이 없는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9-04 1797
2002 북의 수소핵폭탄실험, 추미애는 책임 없는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9-04 1625
2001 발광하는 김정은, 마귀임을 자인 하누나.....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9-04 1615
2000 이혜훈 대표, 한낱, 평범한 인간에 불과했던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9-01 1777
1999 하나가되는 보수진영 박근혜 출당도 가능하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8-31 1638
1998 야3당의 안보문제비판주장 구구절절 동감하는 이유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8-30 1454
1997 안철수 대표여, 당선을 축하 하노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8-28 1996
1996 이모저모 아무리 훑어봐도 안철수밖에 없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8-27 1894
1995 나이어린 김정은, 백령도, 연평도에서 진두지휘???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8-26 1977
1994 이슈체크] 이재용 무죄 결론 '재단 모금'..박근혜 재판부 판단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8-26 1858
1993 강외무가 사전에 푸틴을 만나러 간 까닭은 ????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8-24 1824
1992 한명숙, 잠꼬대 그만 하라, 억울한 옥살이를 했다고???????????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8-24 1889
1991 우굴대는 마귀집단들아, 하늘의 심판이 가까웠느니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8-24 1861
1990 오남용된 살충제의 진실은 그 닭장안에 있었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8-23 1535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