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광장(논객방)
사드 배치에 중국의 눈치 볼 필요 없다.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김 루디아
 2015-03-23 09:19:32  |   조회: 4351
첨부파일 : -
사드 배치에 중국의 눈치 볼 필요 없다.


필자가 여러번 강조 한것 처럼, 우리는 당당한 주권 국가로써 자체적으로 결정할 문제 일것이다.
절대로 외세의 압박이나, 내정간섭이나, 또한 휘둘림을 받아서는 졀대로 안될것이다.


가만히 들여다보면, 중국의 배후에 깔려있는 흑심이 여실이 우리는 감지가 되는 것이다. 그도 그럴것이 앞에서는 우리 나라에 우호적이고 북한을견제 (牽制)하는 것 처럼 보이지마는 절대로 아니다. 지금 이중 Play 를 하고 있는 것이다. 그 정체를 감추고 우리에게 우호적인척 할 따름이다. 그 국민성을 우린 꿰뚫어봐야 한다.


그 좋은 예로, 북한을 견제한다면서, 어디 한번이라도 북한에 그동안 6자 회담만 연기 해오고, 직접 대고 핵무기와 핵 미사일의 개발 및 발사를 중지 해달라고 공식적으로 요청한적이 있단 말인가???????한번이라도 정식 루트를 통하여 한적이 있단 말인가???....이 건에 대하여 너무나 냉담 한것이다. 왜?...같은 통속 (공산권)인 공산주의 국가이니깐.......이래도 우리의 우방이라고 할수 있단 말잌가?...적장에게 우린 너무나 관대하며 무지했던 것이다. 극히 우리가 요 주의 국가는 일본 보단 중국일것이다. 일본은 지난 과거사 이얘기 이며, 중국은 현제 진행형이다. ing...일것이다. 중국을 경게해야한다.


이제와서 무슨 염치로 중국이 우리나라에 대하여 "사드 설치를 반대한다.." 는 언급을 감히 한단 말인가?....북한에서 거이 매일같이 남한에다 대고, 박근혜대통령을 죽이겠다, 남한땅을 불바다로 만들고
피바다로 만들어 왖전히 소멸하겠다는 이 저주의 아가리를 놀려대는 북한이 중국이란 든든 한 후원자가 있기때문에 일것이다. 초록은 동색이니깐.......우린 이것도 모르고 바보스럽게도 앞에서 잘해주고 뒤에서 비수를 들여대는 으중 Play 를 하는 중국을 왜 경계하지않는가?......


또한 작년에 그 동안 계속 침묵을 지키더니만, 상당한 량의 오일을 북한에 무상으로 재공했다는 뉴-스가 흘러나오고 있다. 우리 정부는 여기에 속아 넘어가면 안된다. 이것이 바로 공산주의 의 실체이며, 그 궤휼정책의 본질인것이다. 앞에서 우리나라를 도우는척 하는 것 얼마나 응큼 한가. 박근혜정부도 이런것을 감안할때, 절대로 너무 가깝게 접근하는것은 금물이다. 그 중국의 진짜 본심을 꿰뚫어보는 혜안을 갖어야 할것이다.


단언컨데, 절대로 중국은 우리의 동맹국이 아니다. 바로 우리가 위기에 몰렸을때 직각 도우는 나라는 당연히 미국일것이다. 우리의 혈맹이라는 것을 잊어서는 안된다. 중국이란 나라는 그 국민성이 응큼한 대륙성 기질에다 절대로 속을 들어내지 않는다. 앞에서는 일단 환심을 사 놓고 뒤에 가서는 자가 패이스로 몰고 간다. 이것을 우린 경계 해야 한다. 박근혜 대통령은 중국에 한번이라도 당해본적이 있는지....묻고 싶다. 한국의 많은 업자들이 중국의 은큼한 계략에 넘어가 엄청난 경제적 손실을 보고 그 많은 눈물을 뿌렸던가?......총성없는 수출전선에서 순진한 한국 기업인들이 그 기만술에 당한것이 어디 한두번인가?......필자가 알기로는 부지기수이다.


박근혜정부는 절대로 여기에 말려 들어가면 안된다. 만약에 북한에서 내일이라도 당장 한국을 향하여 미사일을 발사하면 과연 어느나라가 우릴 도울것인가?.....정부는 이를 직시 해야 한다.


절대로 중국은 공산주의 의 탈을 벗지않을것이며, 다시 말해서 북한에서 미사일 발사를 하면 뒷꽁무늬로 북한을 돕는데 앞장 설것이다. 절대로 중국을 100% 믿어서는 결코 안되는 것이다.


그리고, 단호하게 선포해야 할것이다. " 남의 주권 국가에 대하여, 감나오라, 배 나오라...등등의 건방진 내정간섭은 절대로 하지말것이며, 또한 이를 용납 해서도 안될것이다...


한국정부에서도 스스로 타결한 충분한 능력과 혜안을 가지고 있다고 보여집니다. 왜 우리가 AIIB 에 가입을 해야 하나 국민들로부터 충분한 알 권리를 충족 시켜줘야 할것이며, , 또한 안될시에는 이렇게 이렇게 해서 우란 현 시점에서 가입을 고려해봐야 한다....는 식의 나름대로 설명과 해명이 꼭 있어야 할줄 믿습니다. 절대로 주먹구구식의 해법은 위험천만하다고 보여집니다......


미국의 한반도의 사드 설치문제도 같은 맥락이라고 생각이 듭니다.....만약에 북한에서 마사일이 날라오고 핵폭탄이 터져도 충분히 우리나라에서 이를 격퇴하고 또 사전에 방위를 할수 있는 능력이 있으면 무엇때문에 미국에 위존을 해야 하겠습니까?.....


절대 이나라 이땅을 지키기 위하여서는 절대 미국의 "사드" 배치가 필요하다는것을 국민들한테 그
설명과 계몽을 해야 할줄 믿습니다......그래서 중국이나 미국이 중재역활을 해서 절대로 남한에다 미사일 발사와 핵전쟁은 하지않겠다는 그 확고한 협약이라도 맺게 되면 몰라도 대한민국은 뚫린 대공 미사일이나 핵폭격에 무 방비상태이며 노출 되어 있다는 것입니다.


우린 이 중대한 시잠에서 어느 방법이 그 효과를 극대화 시킬수 있나를 우리 정부는 심사숙고해야 할줄 믿습니다. 우린 겸손 하면서도 상대국에 협조를 이끌어내는 외교력의 운영의 묘를 십분 살려야 할것입니다. 국익을 위한 그 효력을 나타낼수 있을것으로 판단 되오며, 6.25 전쟁때도 우리까리 할테니 미국은 본국으로 돌아가라고 해놓고 . 얼마후 불의 의 침공으로 남침에서 북한이 전쟁을 감행한것이 아닙니까? 우라 국민은 이것을 상기 시켜야만 합니다.
2015-03-23 09:19:32
118.41.96.4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토론광장(논객방)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토론광장 활성화를 위한 개편안내HOT 뉴스타운_ - 2014-06-17 122731
공지 [공지] 뉴스타운 토론광장 이용 안내HOT 뉴스타운_ - 2012-06-06 131628
649 찢어 죽인다는 섬찍한 말의 추억HOT 현산 칼럼니스트_ - 2015-04-06 4218
648 미국에서 오일홍수가 터졌다네..勿驚, 350년동안 쓸수있는 량이라니..........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5-04-06 3952
647 제주4.3평화재단의 조국은 인민공화국인가HOT 비바람_ - 2015-04-05 3865
646 귀담아 듣기(Listening) 와 그냥 듣기(Hearing) 의 차이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5-04-05 4017
645 세월호 유가족 배상, 보상금 기준을 보며...HOT 만세반석_ - 2015-04-05 4777
644 5.18 민주화 운동은 북한 특수군이 북한 지휘부의 명령체계를 따라 아군에게 작전을 벌인 군사적 전투였다.HOT 경기병_ - 2015-04-02 4255
643 모두 ‘같이 갑시다!’, 그러나 ‘같이’갈 수 없는 세력도 있다!HOT 김피터_ - 2015-04-01 4190
642 우리도 싱가폴처럼 이규태회장의 손목을 잘라야 한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5-03-31 4200
641 문재인대표, 버려진 이승만 대통령과 박정희대통령의 동상을 바로 새우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5-03-29 4397
640 문재인대표가 가는 길, 진실인가? 허실인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5-03-29 4315
639 광주의 5.18의 진실은 지금 외치고 있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5-03-28 4406
638 번호 #.1089 게시글을 반박한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5-03-28 4407
637 리콴유는 훌륭한 위인이고 박정희는 독재자?HOT 현산 칼럼니스트_ - 2015-03-26 4572
636 한변에 보내는 감격과 성원의 거수경례(인강)HOT 인강_ - 2015-03-26 4236
635 大韓民國 國力이 이구아수 폭포처럼 샌다HOT 청원_ - 2015-03-26 4246
634 세상을 향하여 절규한다HOT Egreen_ - 2015-03-24 4301
633 지만원 박사의 그 위대한 업적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5-03-23 4546
632 사드 배치에 중국의 눈치 볼 필요 없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5-03-23 4351
631 지금 당장 Yes, 또는 No 할때가 아니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5-03-22 4339
630 변희재 출마로 여야 모두를 긴장시켰다.HOT 현산 칼럼니스트_ - 2015-03-21 63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