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광장(논객방)
역시 시체장사에 나선 좌파와 이를 부채질하는 선동언론
 현산_hdok25
 2014-04-28 20:21:29  |   조회: 3830
첨부파일 : -
"북괴의 지령에 놀아나는 좌파단체와 좌파 사이버 테러리스트들이 정부전복 작전을 전개할 것이다" - 20일, 한기호 새누리당 최고위원

“북한 대남선전 사이트 ‘우리 민족끼리’는 벌써부터 “민중도 못 지키는 게 정부냐”는 말로 우리 국민을 선동하기 시작했다. ~ (대규모 폭동을 위한) 충분한 불쏘시개로 악용될 것이다. - 21일, 시스템클럽 지만원 박사

“무능한 박근혜 퇴진”과 아울러 국가를 전복하기 위한 봉기가 바로 북한의 코앞에서 벌어질 모양이다. 매우 위험한 도박인 것이다. 시체장사에 한두 번 당해봤는가? 세월호 참사는 이를 위한 거대한 불쏘시개다. - 22일, 시스템클럽 지만원 박사

항시 나라의 안위를 남 먼저 걱정하는 이 분들이, 세월호 참사를 좌파들이 사회혼란의 기회로 이용할 것임을 이미 경고했다. 제대로 된 나라라면 언론이 담당하고 경고해야 할 몫이다. 그러나 이 분들은 오히려 언론으로부터 아주 몰매를 맞았다. 한기호 의원은 시대에 뒤쳐진 색깔론이라며, 지만원 박사는 좌파를 유가족으로 슬쩍 바꿔쳐, 유가족이 시체 장사한다는 식으로 왜곡 조작해서. 그러나 어떤가? 결국 그리되어가고 있지 않은가?

----------- *----------- *-----------

가자 청와대로, 박근혜가 책임져라.
정부가 살인마다, 내각 총사퇴.
무능한 정권, 아이들을 살려내라.
못 구한 건가요? 안 구한 건가요?
- 26일, 약2천명이 참석했다는 명동성당 주변 촛불시위 피켓구호.

어른들 때문에 학생들이 희생됐다. 나라가 이 꼴인 게 정부는 반성해라.
- 26일, 안산 합동분향소 흉기 자해소동자의 외침.
- 사실을 왜곡하며 정부를 뒤엎으려는 이런 집회가 앞으로도 계속 이어갈 것이다.

한국일보 선임기자나 된다는 서화숙은 아예 구조에 정신이 없던 18일부터, 유려한 문장으로 선동에 나섰다. 정부와 이 사고는 인과관계가 없다는 사실이 명백함에도.
- 저는 세월호 사건을 통해 박근혜 정부가 한 나라를 다스릴 능력도 기본적인 도덕심도 갖추지 못했다는 것을 확실히 알게 되었습니다. 이 정부는 빨리 끝내는 것만이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해 바람직합니다.

사고 당일 16일에 벌써 이 황당한 대참사에 이런 글을 올린 네티즌도 있다. 상식적인 대한민국국민의 정신 상태로 가능한 상상력일까?
- 국정원 시각 돌리기 작전, 정보기관의 시선 돌리기.
- 우리정부의 비리를 묻게 하기 위한 하나의 쇼 아닌가 한다.
- 국민의 해상안전을 도외시한 박근혜 정권의 말기적 현상.

----------- *----------- *-----------

이게 바로 300명 학생들의 참담한 죽음을 가지고 시체장사에 나선 게 아니고 뭔가? 허나 이 정도는 오히려 약과다. 대한민국 상류층이자 지도층인 야당 국회의원들과 국영 KBS YTN을 비롯한 거의 전 방송, 조 중 동을 비롯한 거의 전 신문이 명백한 선장과 선원 선사의 책임을 정부에 돌리는 왜곡 조작 음해에 열중했다. 구조에 집중해야 하는 정부와 목숨 걸고 잠수하고 있는 군경을 흔들기 위해... 대한민국은 언론이 이토록 미개하고 천박하고 악랄하기까지 하다.

민주화의 상징이고, 진실보도와 정론으로 사회목탁 역할을 담당하는 언론이 이런 수준이면, 결국 대한민국이 미개한 나라 천박한 국민으로 전락한다. 이런 국가와 국민을 어느 나라가 정상적인 국가와 인간으로 대접해 주겠는가? 나라 망해먹은 조선시대말기의 우리선조들 수준도 이 보다는 나았을 것 같다. 헌데 지구가 한동네가 된 이 치열한 경쟁의 시대에 대한민국은 오히려 조선시대말기로 돌아가려한다.

국가적 국민적 대참사의 비극조차 시체장사로 이용하는 이런 나라와 민족에 복이 있으리라 기대할 수 있겠는가? 후손들의 장래가 두렵다만, 대한민국과 한민족이 결국 이런 수준이라면 또 다시 망해버려도 여한 없다. 아니 여한이 있을 수가 없는 것이다. 하늘과 땅의 당연한 이치이므로...
2014-04-28 20:21:29
121.162.172.7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토론광장(논객방)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토론광장 활성화를 위한 개편안내HOT 뉴스타운_ - 2014-06-17 119017
공지 [공지] 뉴스타운 토론광장 이용 안내HOT 뉴스타운_ - 2012-06-06 128210
129 비탄이 좌절로, 좌절이 분노로HOT 이상돈_ - 2014-05-11 3734
128 제나라 대통령이 수괴로 보여 지는 김용민HOT 현산_ - 2014-05-11 3744
127 한국인의 의식구조에 있어 이단이 끼치는 영향HOT 가디언_ - 2014-05-11 3837
126 죽은자식 영정사진이 무소불위의 마패?HOT 현산_ - 2014-05-10 3755
125 국민의 동정심을 필요로 하지 않는 세월호 유가족에 경의를HOT 현산_ - 2014-05-09 3615
124 말도 안되는 '대통령 下野論'HOT 朴 承 用_ - 2014-05-08 3788
123 우린 이제 세월호 참사의 후유증과 그 슬럼프에서 빠져나오자HOT 김 루디아_ - 2014-05-08 3857
122 [대한민국] 북한을 약올리지 말자HOT 펌_ - 2014-05-08 3898
121 세월호 참사, 국가개조 기회로 삼아야HOT 현산_ - 2014-05-07 3739
120 대통령의 공식사과는 희생자수습이 완료되는 시점에서...HOT 김 루디아_ - 2014-05-06 3917
119 석학 김용옥과 정몽준 막내아들, 누가 어른답나?HOT 현산_ - 2014-05-06 4192
118 이제 유시민이 나서야 할 때이다....HOT 미래세대_ - 2014-05-06 3864
117 홈패이지 일일 방문수 공개해야HOT e청자_ - 2014-05-05 3833
116 주님이시여, 바다를 꾸짖고 바람을 잠재워주시옵소서.............HOT 김 루디아_ - 2014-05-05 3810
115 세월호 참사에 선동질, 종북좌파 도올 김용옥HOT 만토스_ - 2014-05-05 4054
114 [세월호] 2가지를 꼭 확인해야 한다HOT 펌_ - 2014-05-05 3865
113 [박근혜-안철수] 엄청난 폭탄발언HOT 사이드_ - 2014-05-04 3781
112 김황식후보는 절대로 시장이 되어서는 안되는 이유HOT 김 루디아_ - 2014-05-03 3805
111 박근혜가 모르는 다섯 가지HOT 시스탬_ - 2014-05-03 4160
110 해경, ,마피아 총본산의 아지트 였던가?????HOT 김 루디아_ - 2014-05-02 4019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