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광장(논객방)
김무성, 문재인과 고등동창이라고, 지금 부각시키는 이유 ?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김 루디아
 2020-01-31 06:01:08  |   조회: 441
첨부파일 : -

문정권은

어찌하여 망서리고 있는가?

 

김무성과 유승민이 결탁하여 

광주에 건립된 천문학적 국고돈으로  

직권을 남용하여 국회를 정식 통과시킨

  

김대중문화궁정건립비

일금 5조원 이란 천문학적

나랏돈을

빼내갔단 말인가?????

 돌아가신분이야

유구무언이시겠지만,

살아있는자들의 탐욕때문에 망자를 욕돼게 해서는 안될것이다.

도탄에 빠진 국민들은 허덕이고 있는데,

어찌하여 국고돈으로 

허상뿐인 이 아방궁을 건립해야만 헸던가?

왜,

보석(Diamond)이라도

수천개, 수만개 더덕더덕

그 건물에 붙어있단 말인가? 

김무성과 유승민이는  즉시 응답하라

과연 그 5조원이란 돈이

우리가 바친

 세금이 다 아니겠는가?

우린 따질 권리와 의무가 있는것이다.

 

그것도 뭐 개인적인 사비를 들여 건립했다면야,

그래도 국민정서성 안맞아 비난이 비등할법한데,

하물며

정식으로 이 두 괴수가 직권을 남용하여

국회를 정식 통과시켜 이 어마어마한 나랏돈

일금 5조원 이란 거금이

빠져나간것이다.

또한 그 유지비가 매월 8,000억원이라니,

열린 입을 다물수가 없다

 

이돈 같으면 쓸어져가는 중소기업 100개는

살릴수있을것이다.

 

순진하고 우매한 국민들은 이것도 모르고 지금 총선을 앞두고

야합꾼이자 뻘갱이집단인  더불어민주당에 맞장구를 치면서,

닥아오는 총선에 몰표로 재집권을 하겠끔 혈안이 되어 있는데,

그러나

공의(公義)의

하나님께서는  

결코 무심치 아니하시리라

 

 

왜 하필이면 총선을 앞두고,

구지 김무성이와 문재인이

경남고등 선후배 라는것을

유투브 영상을 통하여,

대대적으로 부각시켜, 둘이 얼싸안고

"잘 도와주이소"

하며, 그 부리는 추태란 정말 가관이다....

이땅의 공의로운 백성들은 다 죽었는가?

 

정식으로 국회통과를 시킨

그 천문학적 건립비가 과연 5조원이란

도둑맞은 나랏돈 이 건립비에서

우린 되찾아야 할것이다.

과연,  

  정당하게 집행되었는가?

 

하기사, 개인적인 사재를 털어 건립했다면야,

구지 지금 이 시점에서 김무성과 유승민에 대하여

조사를 해야한다는 여론이 비등하지않을수도 있다.

 

그러나,

만약에 음폐할랴는

모가 있다면

전지전능하신  

하나님께서

하실것임이니라 

 

김무성과 유승민이는

그야 말로 보수를 가장한

 한국당에 침투한

가짜가 아니던가?

 

드디어,

그의 정체가

오늘

유투브상에 나타났다.

이제 장신차린 이땅의 우매한 백성들은

늦었지만,

결코 그들에게 표를 주지않을것임이라 

 

 

 

역사의 증인

Witness of History

 

 

 

 

2020-01-31 06:01:08
118.41.104.20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토론광장(논객방)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토론광장 활성화를 위한 개편안내HOT 뉴스타운_ - 2014-06-17 118343
공지 [공지] 뉴스타운 토론광장 이용 안내HOT 뉴스타운_ - 2012-06-06 127500
2629 자유당도 당당히 승리의 깃발 높이 들고,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3-31 83
2628 우리의 목을 조르는자 그 누구이뇨?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3-29 98
2627 충이 먹어 죽으니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3-28 74
2626 벌써 요번 총선도 필패 라는 비관론이.....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3-21 212
2625 하나 신기한것...? 소련의 미스테리 ?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3-19 242
2624 신이 내린 축복이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3-19 284
2623 30만 목회자들이 유구무언인 까닭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3-17 454
2622 배신자의 말로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3-16 222
2621 총선을 앞두고, 배신한 가롯유다여.....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3-16 144
2620 쥐약을 먹었나, 꿀바른 독약을 먹었나, ?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3-16 155
2619 하찮은 벌레에 쪌쪌매는 인간 군상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3-12 263
2618 그가 그날밤 그곳에 나타난 까닭은 ???.....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3-11 292
2617 공급이 수요를 못따르는 마스크 해결하는 방법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3-10 282
2616 신의 한수의 분발을 바라며...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3-08 271
2615 그를 높이 추천 드립니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3-08 247
2614 조원진대표는 속고 있는것이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3-08 231
2613 이것은 형편성의 문제이다 이럴수는 없느니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3-08 168
2612 우리의 강력한 대변자 공병호의 탄생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3-07 123
2611 위대한 발견, 두사람의눈빛은 너무나 닮은꼴.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3-07 104
2610 문지기라도 할수만 있다면.....난, 행복하리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3-07 107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