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광장(논객방)
미국에 10년 체류하고 있을때 이중국적 갖일랴 했다.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김 루디아
 2019-09-23 07:53:39  |   조회: 456
첨부파일 : -

미국에 10년 체류하고 있을때 이중국적 갖일랴 했다.

 

바이어와 거래 계약 체결차 미국에 출장 갔을때, 불의(不意) 의 교통사고로

중상을 입고

10년가까히 USC(University of Suthern California)의 매디칼쎈타에서 

사투를 벌리고 있었다. , 미국의 박애정신에 입각하여 신의 도음으로 생면

부지의 한 동양여성을 극진히 치료해주었기에, 생명을 건질수가 있었다.

이런 미국이 좋아져서 이중국적을 갖일랴 했었다.  한국국적을 포기하기는

싫어서 동시에 한국과 미국의 이중국적을 갖일랴 했다. 얼마던지 가능했다.

 

전임 대표의 입에서 이중국적운운함은 일종의 시간낭비요, 결코 바람직하질않다. 

일종의 인신공격으로 밖에 안들린다.  자중 하시길 바란다. .

 

전 대표답지않는 일언에 입맛이 씁씁하다.

그러기에, 박대통령도 탈당까지 시켜버렸지.. 참 한심 하다. 

 

역사의 증인 

Witness of History

 

2019-09-23 07:53:39
221.157.74.17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토론광장(논객방)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토론광장 활성화를 위한 개편안내HOT 뉴스타운_ - 2014-06-17 120499
공지 [공지] 뉴스타운 토론광장 이용 안내HOT 뉴스타운_ - 2012-06-06 129670
2888 사랑이 싹트기시작함을 보는도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5-16 2834
2887 방위비협상 우리는 무안해진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5-09 2990
2886 코로나가 세상사람을 먹었더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5-07 2973
2885 오호라 나의 기쁨이 어디에서 올꼬????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5-06 2984
2884 위대한 탄생, 김광일의 입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5-05 3100
2883 실수 할수도 있지.....무얼 그것을 가지고.....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5-04 635
2882 때는 늦지 않았으니.......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5-02 471
2881 치산치수를 잘하는 대통령?????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5-02 680
2880 또 산불이라니???????????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5-02 451
2879 입을 다물때와, 말할때를 아는 대통령.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4-30 508
2878 그런즉, 오호라, 나는 곤고한자로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4-30 630
2877 하나님은 김정은형제를 사랑하고 계십니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4-28 487
2876 트럼프와 그 뜻을 공유합니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4-26 541
2875 우리는 우울하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4-19 692
2874 결코 나는 항거 하지않으리...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4-15 922
2873 희한(稀罕)하고, 기이(奇異)한 나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4-02 1449
2872 자유당도 당당히 승리의 깃발 높이 들고,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3-31 1197
2871 우리의 목을 조르는자 그 누구이뇨?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3-29 1216
2870 충이 먹어 죽으니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3-28 990
2869 벌써 요번 총선은 비관론이 여기저기서 들려온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3-21 1053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