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광장(논객방)
한국이 낳은 천재 황교안, 조국의 정공을 찔렀다...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김 루디아
 2019-08-15 06:54:42  |   조회: 749
첨부파일 : -

한국이 낳은 천재 황교안, 조국의 정공을 찔렀다...

 

조국이란 반역자가 장관후보라니..무기탈취범에다, 국가전복계획까지 한 반역자를 장관을 시킨다고?....장관은커녕, 마땅히  사형에 처해야 하느니라 어디 신선한 국회의사당에 발을 들여놓는가?..까불지마라....어찌보면 이석기보담 더 위험천만한 넘이라고 소문이 분분하다.  너에 대해 심충연구한사람들이 너무나 많다...넌 생김새가 땅따라 하면 가장적격이야...팔자에 없는 장관하면 넌 죽는다. 오래살고 싶으면 조용히 있어.....  

황교안대표는  온유하며, 조용한것같지만, 바로 하나님이 쓰시는 크나큰 특유의 공산도당 Killer 란 것을 기억하라...... 일단 하나님의 손에 붙잡히면, 돌덩이도 금덩이가 되고, 지팡이도 크나큰 홍해를 가르는 기적의 지핑이가 된다. 누구든지. 황교안의 눈에 붙잡히면, 당할자가 없느니라...이유인즉, 신의 능력이 임함이니라.........

이석기도 그랬고, 깡그리 국회에서 그 공산도당들을 발도 못부치게 통진당 해산을 통쾌하게 시키고 해치운 공신도당 Killer란 것을 잊었던가?.....멍청이들아.....기억하라...그를  몰랐던가??? 바보들아.....

하늘의 하나님이 그렇게 그를 크게 사용하고 계신다. 이 시대에 한국판 모세처럼 .....홍해를 갈르고 이스라엘민족을 구출했듯이.... 이 나라 민족을 구출하는  기적을 행할것이다.

이런 빨갱이 조국이란 넘이 뭣이라???????......법무무장관이라고,  너가 갈곳은 국회가 아니고  감방과 사형집행장이다. 이 넘아.....

김일성의 야욕으로 6.25남침을 했을당시 많은 국군과 미군과 UN군이 생명바쳐 흘린 피값으로 산 대한민국이다. 잊었던가?...기억하라

너같은 국가전복음모반역자한테 장관자리 줄순없다. 발길을 돌려 사형집행장으로 가라 

문재인은 하늘이 두렵지도 않나???............어찌 이런 강도살인국가전복반역자를 장관에 앉힐랴고???? .....끼리끼리 짝짝꿍 이라더니...잘도 논다....어찌 감히 엄두조차 냈는가

의인(義人)은 믿음으로 말미암아 살리라 (以信得義) 의인의 반열에 우뚝 선 황교안대표는 서로 헙력하여 선을 이루며, 이나라 이 대한민국을 기필코 구할것이다. 공산도당들아, 알아들겠는가?....민심은 천심이란다.......

 

역사의 증인

Witness of History 

 

 

 

 

 

 

 

 

 

2019-08-15 06:54:42
222.121.235.1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토론광장(논객방)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토론광장 활성화를 위한 개편안내HOT 뉴스타운_ - 2014-06-17 119030
공지 [공지] 뉴스타운 토론광장 이용 안내HOT 뉴스타운_ - 2012-06-06 128225
2449 한국당, 투쟁은 지금부터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10 442
2448 이런 희대의 범죄자 임명하면, 문재인목은 하늘높이 달린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09 483
2447 피 끓는 윤창준의 진실고백을 들어보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08 569
2446 나경원이 간첩이라고?.....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08 431
2445 간첩은 간첩을 낳는법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08 354
2444 조국에게 핵폭탄이 된 최송해총장의 양심선언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08 415
2443 청문회의 한국당, 최후의 일순까지 강 펀치 날리십시요,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06 371
2442 조국에게 핵폭탄이 된 최성해총장의 양심선언 진실로 존경스럽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05 466
2441 나경원대표여, 어찌하여 휘청거리느뇨?. 국운이 일각에 달렸도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05 331
2440 본분을 다하는 한국당, 격려의 박수를 보낸디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04 418
2439 드디어 때는 닥아왔도다, 우리모두 전광훈목사님의 뒤를 따르자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31 691
2438 분노하라, 일어나라, 사랑하는 이땅의 아들 딸들이여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31 453
2437 자랑스런 국가대표인 승마특기생에게 기증한 말세마리가 무엇이라, 뇌물이라고....???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29 570
2436 누가 나경원의 가슴아픈 상쳐를 건드리는가?....야비한 인간들아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27 584
2435 드디어 출애급의 대역사가 대한민국 이땅에서 일어납니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27 569
2434 이 난세에 혜성과 같이 나타난 고영길 변호사여.........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26 559
2433 때는 닥아오고 있습니다. 이를 어찌할꼬?????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19 721
2432 사랑하는 국민여러분, 험한 말좀 하겠습니다. 용서하십시요........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19 594
2431 결코, 유승민을 입에 올리지마라, 그 인기는,동반 하락하며, 끝없이 추락 하리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19 546
2430 나라를 구하겠다는 황교안대표에게 화살을 던지는 자들아, 어찌하여, 그를 공격하는가?. 공산도당들이 아니던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18 581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