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광장(논객방)
내치가 억망인데, 외치가 되겠는가?. 자연의 순리이다.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김 루디아
 2019-07-22 17:05:15  |   조회: 286
첨부파일 : -

내치가 억망인데, 외치가 되겠는가?. 자연의 순리이다.

백남기 한사람가지고 그렇게 오랫동안 박정권을  울거먹더니, 어찌하여

우리공화당에서 외치고 있는  5인의 무명의 의인들을 추모하기 위하여

 우리공화당에서 탠트를 친것을  모조리 깡그리 철거를 깡패를 동원하여

 야간에 공권력을 동원해서 철거를 하더니만 또 다시 설치하겠다는 우리

공화당의 추모열기를 완전히 박원순시장이 말살하여 또 진을 치고 있다는

후문이다.  깡그리 이들을 말살할랴는 몰인정한 문정권을 이웃나라인 일본

은 특파원의 입을 통하여 다 정보수집을 하고 있으며, 이를알고 있는것이다..

이렇게 평파적이고 몰인정한 문정권을 절대로 호의로  국가간에 협조를 하

지않을것이다. 일본이 또 외교적으로 해결할랴는 것을 강외교장관은 무엇을

하고 있는가?..그것 하나 해결을 못하고, 백남기는 보상을 정부로부터 그렇게

얼마나 받아 챙겼는가?.....국민들은 다 기억하고 있다. 박정부로부터 얼마나

많은 보싱금을 받아챙겼는가?....국민들은 다 기억하고 있다.는것 기억하라..

지금, 현정부의 공권력에 희생된 우리공화당(전 대한애국당)시절에 희생된

애국열사에 대한 보상은 어디에서 받아야 하는가?...어찌하여 현 정부는 왜

묵묵부답으로 일관하고 있단말인가?..그리고 5.18의 국가유공자의보싱금은  

어찌하여 이해찬과 문재인은 다 받아챙겼는가?///그것이 궁굼하다...이름도

없이 빛도없이 지금 정권에 짓밟힌 공화당의 무명용사들의 광화문 천막은

왜,무슨 이유로 다 철거를 한단 말인가?....새월호는 몇년을 그렇게 박정권

을 욹워 먹더니,

왜,지금 우리공화당에서 현정권의 공권력에 위하여 희생된 억울하게

5인의 이름도 없이 희생된 저들을 왜 천막도 다 모조리철거를 하고있

단 말인가?......다시 문정권의 하수인이 되어버린 박원순 시장을 직각

해임을 하라  아니면 공화당이 주장하는 현정부의 공권력에 히생된

그 5인의 위령제를 치려주던지 해야 마땅 할것이다. 응븐의 보상과 조치

를 취하지않을시엔, 단언컨데, 절대로 일본은 이 무역전쟁을 멈추지않을

것이다. 성경에 보면  하나님은 억울한일이 있는 백성들에겐, 제3국을 통

하여 그 원수를  대신 갚아 준다고 되어있다. 한나님께서 움직이고 계신다.  

 

 

 

2019-07-22 17:05:15
119.202.59.2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토론광장(논객방)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토론광장 활성화를 위한 개편안내HOT 뉴스타운_ - 2014-06-17 113838
공지 [공지] 뉴스타운 토론광장 이용 안내HOT 뉴스타운_ - 2012-06-06 124376
2888 때는 닥아오고 있습니다. 이를 어찌할꼬?????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19 116
2887 사랑하는 국민여러분, 험한 말좀 하겠습니다. 용서하십시요........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19 124
2886 결코, 유승민을 입에 올리지마라, 그 인기는,동반 하락하며, 끝없이 추락 하리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19 123
2885 나라를 구하겠다는 황교안대표에게 화살을 던지는 자들아, 어찌하여, 그를 공격하는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18 203
2884 한국이 낳은 천재 황교안, 조국의 정공을 찔렀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15 315
2883 전지전능의 만왕의 왕이시여, 이땅의 운명이 일각에 달렸나이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14 227
2882 인간 김정은이를 미워힐수민은 없다. 고로 그를 좋아하고 사랑한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12 284
2881 국가의 존폐의 위기앞에 우리 모두 엎드려 기도 드리자.....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11 233
2880 위기(危機)는 곧, 기회(機會)이다. 너도 나도 뼈저리게 깨닫고 분발하자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05 443
2879 국제무대에서 줄줄히 무시당하는 이런참사를 어떻게 생각해야하나????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02 337
2878 자녀의 소득과 상관없이 만 65세이상의 부모님들한텐, 최소한의 생계비인 70만원은 지급하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01 482
2877 공화당은 미워도 다시한번 그들을 보듬어야 한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7-31 289
2876 최후의 순간까지 악전분투하는 나경원대표, 승리의 면류관은 그대에게...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7-30 313
2875 하늘길, 바닷길, 땅길....그 누가 다 열어두었는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7-24 385
2874 이나라에, 드디어, 하나님의 징벌이 임하시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7-23 362
2873 내치가 억망인데, 외치가 되겠는가?. 자연의 순리이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7-22 286
2872 조국은 65년생이라, 무엇을 안다고?, 엄마뱃속에서 형질도 조성돼지않았는데.....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7-22 337
2871 평화시위를하며 애국하는 공화당 당원에게 손대는 자, 저주가 임할찌어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7-22 319
2870 황교안대표는 단둘이 창가에서 무엇을 소근소근거렸는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7-19 333
2869 현정부는 그것을 몰랐던가?, 예고된 수순이 아니였던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7-19 306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대표이사/회장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