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광장(논객방)
하나님이 들어 쓰시느 이 시대의 위대한 선각자 정광훈목사를 주시하자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김 루디아
 2019-07-15 02:01:15  |   조회: 976
첨부파일 : -

하나님이 들어 쓰시느 이 시대의 위대한 선각자 정광훈목사를  주시하자

이 시대가 낳은 정광훈 목사님은 바로 구약시대의 엘리야처럼, 이시야처럼 앞길을꿰뚫어보는 선지의 능을 갖이신 위대한 종님이시다. 그동안 주변의 끊임없는 비난의화살을 다 맞으면서도, 하나님이 주시는 선지의 능으로 꾿꾿하게 이시대를, 이나라를 이끌어가고 계시다. 헌란스러웠던 구약시데를 지나오면서, 마귀의 궤계를 다 물리치고, 용감하게도,  흔들림없이, 하나님이 주시는 영으로 지금 이땅에서 전개되는 국가의 존망의 기로에 선 조국 대힌민국을 구하고져, 과감히 칼을 뽑아든것이다.

각설하옵고, 청와데에서, 호출한다고, 아-니 초빙을 한다고, 우쭐한 우원감에서 대통령앞에서 무너져가는 조국 대한민국에 데하여, 입비르고, 사실대로 진언을 못하는 용비어천가만 부르다가 귀가한 12지피의 주의 종님들은  이시대의 옳바르게 하나님의 쓰임받고 있는지, 묻고 싶다.

2019-07-15 02:01:15
222.121.235.15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토론광장(논객방)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토론광장 활성화를 위한 개편안내HOT 뉴스타운_ - 2014-06-17 118093
공지 [공지] 뉴스타운 토론광장 이용 안내HOT 뉴스타운_ - 2012-06-06 127260
2509 윤석열, 어느쪽을 살릴것인가? 문재인? 대한민국?..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10-01 331
2508 하나님 말씀에 불순종 하는자 그 누구이뇨? ....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30 469
2507 이땅에 공의(公義)가 하수(河水)같이 흘르찌어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28 337
2506 내통했다고?....어디 귀신 씨알 까먹는 소릴 하는고????........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28 361
2505 악랄한 범죄자 조국하나 탄핵 못 시킨다면, 내년총선 전멸이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27 277
2504 미국에 10년 체류하고 있을때 이중국적 갖일랴 했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23 382
2503 이땅의 대형교회는 다 죽었는가? 일어나라, 빛을 발하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22 410
2502 황교안대표는 밤길을 비취는 둥근보름달 ,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22 363
2501 의로운 석학들의 분노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20 362
2500 이 세벽에 하염없이 흐르는 이 눈물, 어찌하여......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19 464
2499 사문서 위조하는 이런 범죄자를 주님 어찌하시겠습니까?....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18 397
2498 어느 저주스런 악령들이 한국당을격분시켜 삭발하게하는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18 297
2497 예수님의 일갈을 들어보시라, 오즉하면 이렇게 격분 하셨겠는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17 318
2496 나경원대표여 많이 핼쑥 해지셨네요....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14 404
2495 UN에서 기조연설을 한후,.귀국을 늦춘다면,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14 470
2494 야당에 삭발 미인 탄생, 이렇게 에쁠줄이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14 384
2493 한기총 대표 회장 전광훈 목사 애국의 절규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11 590
2492 한국당, 투쟁은 지금부터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10 408
2491 이런 희대의 범죄자 임명하면, 문재인목은 하늘높이 달린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09 443
2490 피 끓는 윤창준의 진실고백을 들어보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08 503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