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광장(논객방)
장송곡이 울려퍼지는 거리행진에서 우리 모두가 통곡하였다.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김 루디아
 2019-07-06 17:18:58  |   조회: 550
첨부파일 : -

장송곡이 울려퍼지는 거리행진에서 우리 모두가 통곡하였다.

 

과연, 이땅에서 "자유" 라는 값진 이름은 소멸되는 것인가?.....결코 아니다. 그럴수가 없느니라.....바로 우리의 가슴 저미도록  한없이 흘린 눈물의 결괴요, 한없이 흘린 땀의 소산이요, 또한 우리가 쏟은 생명의 피의 결정체라, 결코 사라질수도 없고, 그 누구도 빼앗아 갈수가 없니니라 

우리 대한민국은 어디까지나, 확고부동한 자유민주주의 국가인것이다.

하나님께서 내려주신 가장 값진  보화요ㅡ, 우리의 생명체인것이다.

북한의 민주주의 라는 표상은 자유가 빠진 가상이요, 실체가없는 허상인것이다

확고한 자유민주주의 국가에서 하나밖에 없는 존귀한 셍명을 짓밟히고,앗아간 좌파독재정권은 마땅히 사라져야 한다.  억울하개 죽은것도 한이로되, 소위 말하는 현정부에서 묵묵부답인가?....애국열사의 생명을 앗아간 현정부는 마땅히 그 진상을 밝하고, 그들에 대한 마땅한 보상을 해야한다. 그랗지아니하면 텐트철거는 불가능 하리라...형평성의 문제인것이다.

2019-07-06 17:18:58
118.41.105.18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토론광장(논객방)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토론광장 활성화를 위한 개편안내HOT 뉴스타운_ - 2014-06-17 118026
공지 [공지] 뉴스타운 토론광장 이용 안내HOT 뉴스타운_ - 2012-06-06 127216
2509 예수님의 일갈을 들어보시라, 오즉하면 이렇게 격분 하셨겠는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17 317
2508 나경원대표여 많이 핼쑥 해지셨네요....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14 402
2507 UN에서 기조연설을 한후,.귀국을 늦춘다면,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14 469
2506 야당에 삭발 미인 탄생, 이렇게 에쁠줄이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14 383
2505 한기총 대표 회장 전광훈 목사 애국의 절규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11 582
2504 한국당, 투쟁은 지금부터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10 407
2503 이런 희대의 범죄자 임명하면, 문재인목은 하늘높이 달린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09 441
2502 피 끓는 윤창준의 진실고백을 들어보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08 501
2501 나경원이 간첩이라고?.....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08 397
2500 간첩은 간첩을 낳는법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08 313
2499 조국에게 핵폭탄이 된 최송해총장의 양심선언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08 372
2498 청문회의 한국당, 최후의 일순까지 강 펀치 날리십시요,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06 336
2497 조국에게 핵폭탄이 된 최성해총장의 양심선언 진실로 존경스럽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05 422
2496 나경원대표여, 어찌하여 휘청거리느뇨?. 국운이 일각에 달렸도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05 301
2495 본분을 다하는 한국당, 격려의 박수를 보낸디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9-04 375
2494 드디어 때는 닥아왔도다, 우리모두 전광훈목사님의 뒤를 따르자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31 633
2493 분노하라, 일어나라, 사랑하는 이땅의 아들 딸들이여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31 407
2492 자랑스런 국가대표인 승마특기생에게 기증한 말세마리가 무엇이라, 뇌물이라고....???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29 518
2491 누가 나경원의 가슴아픈 상쳐를 건드리는가?....야비한 인간들아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27 516
2490 드디어 출애급의 대역사가 대한민국 이땅에서 일어납니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27 497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