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광장(논객방)
상기하자, 공산도당들의 남침 6.25의 참상을, 잊을수 없으리라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김 루디아
 2019-06-25 01:50:49  |   조회: 357
첨부파일 : -

상기하자, 공산도당들의 남침 6.25의 참상을, 어찌 잊을수있으랴???..... 

이스라엘에 가면 그 유명한 누구나가 찾아가는 기년관이 있다. 즉, 나치 독일이 600만의 이스라엘 민족을 대학살한 그 참혹상의 장면장면을 사진 찍어 대형화하여 이스라엘 민족을 오늘날의 위대하고 강력한 우수한  국가를 만든 그 밑거름이 돤것이다.

오늘날, 초강대국이 된 미국을 만드는데, 그 숨은 일등공신이 바로 미국으로  이주해온 이스라엘 민족의 힘이라 일컬어 지고 있다. 세계에서 노벨상도 가장 많이 획득한 이스라앨 민족은 어디에도 그 유래가 없는 자랑스럽고 우수한 민족이자 국가임에 틀림이 없다.

이스라엘민족의 그 후손들이 그 기념관의 대형그림에 담은 그 참상을 볼때마다 주먹을 불끈불끈 쥐면서, 더 강력하게, 더 씩씩하게 더 부강하게 이스라엘 강대국을 만들었다고 한다. 지금의 미국이 세계에서 초강대국으로 존재함은 바로 미국에서 뿌리내란 이스라엘민족의 후예들이 오늘의 미국을 지탱하고 있다는것이다.

가장 작은 나라가 가장 강력한 나라기 된데 대해서는 그 고난을 겪은 그 무참히도 까스실에서 학살되어간 선조들의 넋이, 그 피가 대대손손 흐르고 있기때문이다.

이를 본 독일은 아직까지도 이스라엘에 대하여  그 위로와 죄책감의 일환으로 경제적 보상을 하고 있다는것이

우린 다시 상기하자....70년전에 세벽4시 미명에 탱크 수백대를 이끌고 38선을 넘어 불의 의 남침을 감행한 저 침략자 악랄한 공산도당들은 , 대한민국에 베상은 커녕, 사과 한마다 없는 북한의 처사에 남한에 존재하는 공산도당들과 합세하여, 핵폭탄을 만들어, 다시, 불바다 피 바다 운운 하며, 그 침략근성을 바리지못하고, 아직끝 군림하고 있다 우릴 죽이기위하여 몸부림치고 있는 것이다.

상기해보자, 우리에겐 정말 반반하고도 생생한 6.25의 기념관 하나 없다. , 민족의 각성을 촉구하고, 다시 주먹을 불끈 쥐게 하는 잊을 수없는 분노와 치욕의 역사를 되 세기며,,다시는 이런 민족의 불행과 비극의 참상을 겪지 말자 의  되세김질 하는 우리의 자세가 반듯이 뒤딸아야 함에도 그 누구하나, 기념관건립을 추진하는 사람 하나 없다.  진정한 대한민국을 지키며, 애국을 위한 보수정당이라면 한국당이 주축이 되어 이 6.25기념관이 우리 후손들을 위하여건립되어야 할것이다.

한번도 사과한마디  하지않는 북한 공산당을 우리는 과연, 용서를 할것인가?...아니다. 격퇴해야 한다.......절대로 말뿐인 여전히  북한의 공산도당들은  소련과 중국의 사주를 받으며,더욱 가까히 하고 있는 것이 아닌가?.. " 외세를 몰아내자 "고 외친 긴정은이는 어찌 중국에게는 그리도 저자세인가?....이것도 외세(중국과 소련)를 의지하는 일환이라고 아니할 수가 있단 말인가?..........

남북 평화통일운운함은 완전한 비핵화 없인 다 허구이다. 우리 국민은 이런 기만극에 절대로 함께 놀아나질 말아야 한다. 그날이 우리 모두가 죽는 날이다

우리 민족은 물론 하나가 되어야 하지만 비핵화가 전재 되어야 함에도  이리의 마음을 품고 양의 탈을 쓴 이 괴뢰도당들은 우리는 절대적ㅇ로 배격해야 한다. 민족의 가슴에 칼을 들여대고, 총뿌리를 쏘아부친 이런 공산 도당들을 용서를 하라고??????..어찌 그리 할수가 있단 말인가 ?......하나님께서도 용서를 구하면 용서를 해 주라고  하셨다. 우리는 하나님아버지  말씀에  순종해야 한다.

오늘날까지 한마다의 사과는 커녕 오히려 남한의 죄익세력들과 짝짝궁이 되어   더욱 기세등등하다. 그동안 이나라 우리의 조국땅을 만신창을 만들었던 공산도당들을 용서를 해야 할것인가?.....장기집권을 노리고 있는 이땅의 더불어민주당을   마땅히 우리는 분쇄해야 한다. 공산주의는 우리의 원수이다.  시간만 나면 우릴 죽일랴 하고 있기때문이다.

너희 죄가 주홍같이 붉을찌라도 진정한 마음으로 용서를 구한다면 다 용서를 하리라...우리 하나님의 사람들은 이것을 오늘날까지 기다려왔다. 과연, 북에서 용서를 구하는 맨트 한마디 있었는가?

그것은 촛불로 꽤찬 현 좌파정권의 수장격인 문재인에게 모든 책임이 있는것이다. 끝까지 감싸기만 하는 초록은 동색인 문재인을 용서 할것인가... 도처에서 문정권은 물러나라...고 그 함성이 하늘을 찌르고 드높은데......아직까지 사과  한마디 없다.

6.25 남침을 결코 잊을수 없느니라.....우리에게 반반한 6.25 전쟁 기념관  하나없다. 김대중의 기념관은 국고예산으로 수천억을 들여, 김대중정권시절에  아방궁처럼 만들었다고 한다, 국고에서 다 그 경비가 방출되었다고 한다.

바로 그 원흉이 김무성과 유승민의 그 배신자가 앞장서서 만들었다고 한다. 이런 매국노를 우린 그대로 받아드려야 하나?......우린 가슴에 손을 얹고 조용히 상기 해보자...

인구가가장 작은 나라가 가장 강력한 나라가  된데 대해서는 그 고난을 겪은 그 무참히도 까스실에서 학살되어간 선조들의 넋이, 그 피가 대대손손 흐르고 있기때문이라 한다.

이를 알게 된 독일은 아직까지도 이스라엘에 대하여 경제적 보상을 하고 있다는것이다

각설하옵고, 70년전에 세벽4시 미명에 탱크 수백대를 이끌고, 38선을 넘어 남침을 감행한 저 악랄한 공산도당들은 , 폐허가 되어버린 대한민국에 베상은 커녕, 사과 한마다 없는 북한의 처사에 남한에 존재하는 공산도당들과 합세하여, 핵폭탄을 만들어, 다시, 불바다 피 바다 운운 하며, 그 침략근성을 바리지못하고, 아직끝 군림하고 있는것이다. 바로 이해찬이가 이끌고 있는 더불어민주당인것이다. 그 정체를 감추고, 무조건 한국당을 핍박하고  그들 (좌파세력)고집대로 국회를 끌고 갈랴 하고 있다.

그것이 바로 "페스트트랙" 인것이다. 이것은 말살되어야 한다. 오늘 6.25를 맞이하여, 대한민국땅에서 이 공산세력이 득세하여, 국회를 장악하고, 사법부를 위시하여 언론계는 물론, 거이 각부처 모든 분야에서,장악하고 있다는 이 놀라운 사실을 깨달아야 한다.

역사의 증인

Witness of History

 

2019-06-25 01:50:49
59.24.45.9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토론광장(논객방)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토론광장 활성화를 위한 개편안내HOT 뉴스타운_ - 2014-06-17 113858
공지 [공지] 뉴스타운 토론광장 이용 안내HOT 뉴스타운_ - 2012-06-06 124394
2629 때는 닥아오고 있습니다. 이를 어찌할꼬?????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19 208
2628 사랑하는 국민여러분, 험한 말좀 하겠습니다. 용서하십시요........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19 204
2627 결코, 유승민을 입에 올리지마라, 그 인기는,동반 하락하며, 끝없이 추락 하리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19 190
2626 나라를 구하겠다는 황교안대표에게 화살을 던지는 자들아, 어찌하여, 그를 공격하는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18 241
2625 한국이 낳은 천재 황교안, 조국의 정공을 찔렀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15 355
2624 전지전능의 만왕의 왕이시여, 이땅의 운명이 일각에 달렸나이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14 232
2623 인간 김정은이를 미워힐수민은 없다. 고로 그를 좋아하고 사랑한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12 289
2622 국가의 존폐의 위기앞에 우리 모두 엎드려 기도 드리자.....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11 240
2621 위기(危機)는 곧, 기회(機會)이다. 너도 나도 뼈저리게 깨닫고 분발하자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05 447
2620 국제무대에서 줄줄히 무시당하는 이런참사를 어떻게 생각해야하나????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02 342
2619 자녀의 소득과 상관없이 만 65세이상의 부모님들한텐, 최소한의 생계비인 70만원은 지급하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01 502
2618 공화당은 미워도 다시한번 그들을 보듬어야 한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7-31 294
2617 최후의 순간까지 악전분투하는 나경원대표, 승리의 면류관은 그대에게...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7-30 317
2616 하늘길, 바닷길, 땅길....그 누가 다 열어두었는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7-24 389
2615 이나라에, 드디어, 하나님의 징벌이 임하시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7-23 373
2614 내치가 억망인데, 외치가 되겠는가?. 자연의 순리이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7-22 288
2613 조국은 65년생이라, 무엇을 안다고?, 엄마뱃속에서 형질도 조성돼지않았는데.....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7-22 339
2612 평화시위를하며 애국하는 공화당 당원에게 손대는 자, 저주가 임할찌어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7-22 321
2611 황교안대표는 단둘이 창가에서 무엇을 소근소근거렸는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7-19 344
2610 현정부는 그것을 몰랐던가?, 예고된 수순이 아니였던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7-19 311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대표이사/회장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