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광장(논객방)
임종석,대한민국을 위하여 무슨 공로를 세웠는가?.....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김 루디아
 2019-05-14 13:06:57  |   조회: 1006
첨부파일 : -

임종석,대한민국을 위하여 무슨 공로를 세웠는가?.....

 

편의상, 존칭은 생략하오니, 양해 하시길.........

 

지난날 6.25일, 북괴의 남침으로  피로 물들은 대한민국땅에서  그때 임종석 어디에 있었는가?.....엄마 뱃속에서 그 형질이 조성조차 아니되었을대, 우리는 초토화가 되는 조국을 뒤로 하고,  남으로 남으로 굶주린 배를 움켜쥐고 피난 가던 길, 지금도 생각하면 가슴이 찢어지는듯, .........다 버리고, 생명 하나 살기 위하여,

 

부모의 손목을 잡고, 그냥 남으로 남으로 피난 행열에 합류했던 것이다.  그래도 마즈막 보루인 부산에 모인  교회 목사님들이나, 장로님들이 " 우리를 살려 주십시요..우리가 죽게 되었나아다...".....필사적인 기도는 하늘을 찌르고, 우리는 배가 고파 눈물로 눈물로  어른들손에 매달렸다가 허기져 그냥 쓸어지곤 했다.

 

그래도 하나님은  이땅 대힌민국땅 이 백성들을 불쌍히 여기시고, 드디어 UN에서 안보리가 소집되어 한국에 파병이 결정되어 통과되고, 안보리에서 만장일치로 파병이 결정되어  UN군과 미군이 한국에 속 속 급파 된것이다.

 

그 유명한 맥아더장군이 이끈 인천 싱륙작전으로  북진을 계속하던 아군은 드디어 북괴군에 빼았긴 수도 서을을 탈환하는데 성공을 하고,  서울 상공에 태극기가 펄럭기기 시작했던것이다........압록강까지 밀고 올라간 아군(UN군과 미군들)은  승승장구하여 압록강까지 진군 하였는데,  통일 일보직전에,  느닷없이  중국군의  몇백만의 인해전술로 압록강을 넘어오는 바람에 아군을 불가불 지금의 휴전선까지밀려 온것이다.

 

각설하옵고, 서울로 돌아온 시민들은  완전히 초토화가 되어버린 대힌민국의 수도 서울에서 한숨만 쉬고 있을때, 홀연히 이땅의 구세주로 나타나신  박정희 대통령의 영도아래, "우리도 한번 잘 살아보세...." 의 Slogan 의 기치를  높이 들고 초토화가 되어버린 이땅 대한민국을 다시 재건 하기 시작한것이다. 새마을 운동과 함께  대대적인 새마을 사업이 시작 된것이다.  꿈만 같은 이야기인것이다.

 

임종석, 그때, 어디에 있었는가?......답해보시라...... 이하 계속됨 To be continued

 

임 종석, 경거망동 말라.....세상에 비밀은 없다. 이곳은,  피와, 눈물과, 땀으로 다시 찾은 대한민국  이란것을  결코 잊지마라.....잊는날엔 넌 죽는날이다.  반듯이 기억하라....이땅은 공산주의 국가가 될수 없디는것을.....꼭 꼭 명심 하라. 까불지 마라......결코 잊질 마라....불꽃 같은 눈동자가 너를 지켜보고 있는것이다.

 

역사의 증인

 

2019-05-14 13:06:57
119.202.97.22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토론광장(논객방)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토론광장 활성화를 위한 개편안내HOT 뉴스타운_ - 2014-06-17 118364
공지 [공지] 뉴스타운 토론광장 이용 안내HOT 뉴스타운_ - 2012-06-06 127522
2449 이 난세에 혜성과 같이 나타난 고영길 변호사여.........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26 536
2448 때는 닥아오고 있습니다. 이를 어찌할꼬?????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19 699
2447 사랑하는 국민여러분, 험한 말좀 하겠습니다. 용서하십시요........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19 559
2446 결코, 유승민을 입에 올리지마라, 그 인기는,동반 하락하며, 끝없이 추락 하리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19 511
2445 나라를 구하겠다는 황교안대표에게 화살을 던지는 자들아, 어찌하여, 그를 공격하는가?. 공산도당들이 아니던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18 544
2444 한국이 낳은 천재 황교안, 조국의 정공을 찔렀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15 712
2443 전지전능의 만왕의 왕이시여, 이땅의 운명이 일각에 달렸나이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14 437
2442 인간 김정은이를 미워힐수민은 없다. 고로 그를 좋아하고 사랑한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12 535
2441 국가의 존폐의 위기앞에 우리 모두 엎드려 기도 드리자.....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11 518
2440 위기(危機)는 곧, 기회(機會)이다. 너도 나도 뼈저리게 깨닫고 분발하자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05 706
2439 국제무대에서 줄줄히 무시당하는 이런참사를 어떻게 생각해야하나????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02 565
2438 자녀의 소득과 상관없이 만 65세이상의 부모님들한텐, 최소한의 생계비인 70만원은 지급하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8-01 812
2437 공화당은 미워도 다시한번 그들을 보듬어야 한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7-31 468
2436 최후의 순간까지 악전분투하는 나경원대표, 승리의 면류관은 그대에게...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7-30 500
2435 하늘길, 바닷길, 땅길....그 누가 다 열어두었는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7-24 580
2434 이나라에, 드디어, 하나님의 징벌이 임하시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7-23 547
2433 내치가 억망인데, 외치가 되겠는가?. 자연의 순리이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7-22 453
2432 조국은 65년생이라, 무엇을 안다고?, 엄마뱃속에서 형질도 조성돼지않았는데.....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7-22 532
2431 평화시위를하며 애국하는 공화당 당원에게 손대는 자, 저주가 임할찌어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7-22 471
2430 황교안대표는 단둘이 창가에서 무엇을 소근소근거렸는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7-19 565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