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광장(논객방)
울지마,대한민국,우린 사수한다.자유는 죽음보담 강하다.".....
 김루디아 칼럼니스_김 루디아
 2018-10-29 03:01:31  |   조회: 1088
첨부파일 : -

울지마,대한민국,우린 사수한다.자유는 죽음보담 강하다."..... 드디어 민심을 동원해서 산행을 시작했다. 지난날의 고 김영삼 대통량께서는 정의와 애국심을 불태우던 그분의 산행과는 비교할수도 없고, 차원이 다르다. 그렇게 그분은 즐겨 하셨다. 어저께 벌인 현정부의 산행은 어쪈지 어색하기만 하다. 진실이 결여된 장황하게 언급하는 그 셜명은 어딘지 모르게 진실성이 결여된 완전히 차원이 다른 위선자의 맨트였다...... "윗물이 맑이야 아랫물이 맑다" 는 김영삼대통령께서의 사자후는 명언중의 명언이다. 그분께서는 건강에 아주좋은 도마도처럼 속과 겉이 동일한 진실 그 자체이시다.... 위선이라곤 추호도 찾아볼수가 없다. 이제는 영원한 하늘나라로 가셨지만...우리 민족의 가슴에 샛별처럼 영롱하게 빛나고 있는것이다. 나중에 차남때문에 좀 곤욕을 치루시기는 했지만.. 청렴과 결백으로 일관 하신 그분은 영원히 우리가슴에 우뚝 서신 이정표를 남기셨다. 지금 사면초가에 몰린 문정권 하고는 한분은 당당한 자유민주의 방식에 의하여 선출돤 당당한 정식 대통령이시고 하나는 그렇지않다. 전연, 차원이 다르다. 산에 오른 일행과 어쪈지 어색한 어조나, 진실성이 결여된 극히 부자유스럽게 눈가에 웃음을 띄우고 쏟아내는 맨트는 어쪈지 어색하고 자연스럽지가 않다. 위선에 가득찬 그 모습 역겹기만 하다. 민생은 도탄에 빠져 대한민국은 허덕이고 한탄과 눈물로 지세우고 있는데....위선의 가면으로 북에만 퍼더줄랴는 그의 권모술수는 과히 놀라울뿐이다. ....무관삼과 아-니 더 나아가서 우리의 피값으로 얻어진 그 값진 자유를 송두리체 앗아가버렸다. 그러나, 끝내 그렇게는 하지못하리....무소불위의 권력을 휘두르고 있지만은.......우리 대한민국이 지금 통곡만 하고 있을때가 아니다. 빼앗긴 그 승고한 자유를 우린 반듯이 되찾아야 한다. 아-니 끝까지 사수를 해야한다. 그 이유는 단지 하나, 우리가 쟁취한 무엇과도 바꿀수없는 그 자유, .그 수많은 국란속에서 우리의 선열이 흘리신 고귀한 鮮血....북한의 남침으로 국토가 송두라체 날라갈번 한 아찔한순간들.....그러나그러나 우리는 결코 빼앗기지않으리라. 생명바쳐 핏값으로 산 이 자유는 그져 얻어진 결코 공짜가 아니기에 말이다. .* Freedom is not Free !!!.* 결코 문정권은 우리가 사수하고 있는 자유는 결코 빼앗지못하리..........

2018-10-29 03:01:31
59.5.143.14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토론광장(논객방)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토론광장 활성화를 위한 개편안내HOT 뉴스타운_ - 2014-06-17 110224
공지 [공지] 뉴스타운 토론광장 이용 안내HOT 뉴스타운_ - 2012-06-06 122566
2629 한국전을 내전 이라고?.....북과 남은 침략한적이 없다고?...................NEW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6-17 87
2628 내글위에 관고물로 방해하는자, 화있을진저, 지옥의 심판을 어찌면할꼬?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6-16 106
2627 사기충천, 용기백배, 불굴의정신, 똘똘뭉친 대한애국당 영원하여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6-16 110
2626 괜찮아, 대한의 아들들아, 너무나 잘 싸웠단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6-16 123
2625 한국당을 무조건 압박하면 안된다. 한두 가지 조건은 들어주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6-15 182
2624 무조건 한국당을 압박하질말고, 한두 가지는 받아줘야한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6-15 181
2623 왜, 우리는 공산주의를 배격해야만 되나?.....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6-14 120
2622 경코 감정은이를 미워할수만 없는것이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6-13 147
2621 교회속에 침투한 붉은 세력, 한국교회는 무얼하고 있는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6-13 207
2620 황교안대표도 이 단식투쟁에 동참하라....국민의 명령이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6-12 167
2619 빛과 소금의 역할 잘 담당하는 한국 당, 애국 당, 자랑스럽도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6-10 149
2618 이인영의 비행장에서의 꼴불견 인사 연출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6-09 234
2617 책임을 한국 당 에만 돌릴 것인가?.핵심은 “패스트트랙“이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6-09 122
2616 자랑스러운 대한민국의 딸, 나경원 대표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6-08 250
2615 현충일날, 김원봉언급, 야당대표의 맹공 당연하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6-07 211
2614 답하라, 이해찬은 답하라 ??????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5-23 553
2613 나경원 원내대표, 한국판 대처수상인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5-23 471
2612 맥주회동정도로 나경원을 매수할랴는 생각은 큰 오산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5-21 505
2611 임종석,대한민국을 위하여 무슨 공로를 세웠는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5-14 760
2610 인간은 누구나 실수한다, 실수없으신분, 오직 하나님.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05-14 642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대표이사/회장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